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질환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강한 가족] 식혜 한 모금 후 데친 나물, 조린 생선, 찐 고기 즐기면 칼로리 뚝

    [건강한 가족] 식혜 한 모금 후 데친 나물, 조린 생선, 찐 고기 즐기면 칼로리 뚝 유료

    ... 일등공신이다. 과잉 탄수화물은 체내에서 지방으로 전환해 살을 찌운다. 밥(탄수화물) 양을 줄이려면 가장 나중에 먹어보자. 한 끼에 밥·송편이 있다면 밥을 송편으로 대체해도 좋다. 단, 신장 질환자의 경우 단백질 식품이나 채소, 과일의 과다 섭취는 주의한다. 식사 시간을 늘리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음식은 한입에 30회 이상 씹어야 한다. 365mc병원 노원점 채규희 대표원장은 “오래 ...
  • [건강한 가족] 식혜 한 모금 후 데친 나물, 조린 생선, 찐 고기 즐기면 칼로리 뚝

    [건강한 가족] 식혜 한 모금 후 데친 나물, 조린 생선, 찐 고기 즐기면 칼로리 뚝 유료

    ... 일등공신이다. 과잉 탄수화물은 체내에서 지방으로 전환해 살을 찌운다. 밥(탄수화물) 양을 줄이려면 가장 나중에 먹어보자. 한 끼에 밥·송편이 있다면 밥을 송편으로 대체해도 좋다. 단, 신장 질환자의 경우 단백질 식품이나 채소, 과일의 과다 섭취는 주의한다. 식사 시간을 늘리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음식은 한입에 30회 이상 씹어야 한다. 365mc병원 노원점 채규희 대표원장은 “오래 ...
  • [건강한 가족] 식혜 한 모금 후 데친 나물, 조린 생선, 찐 고기 즐기면 칼로리 뚝

    [건강한 가족] 식혜 한 모금 후 데친 나물, 조린 생선, 찐 고기 즐기면 칼로리 뚝 유료

    ... 일등공신이다. 과잉 탄수화물은 체내에서 지방으로 전환해 살을 찌운다. 밥(탄수화물) 양을 줄이려면 가장 나중에 먹어보자. 한 끼에 밥·송편이 있다면 밥을 송편으로 대체해도 좋다. 단, 신장 질환자의 경우 단백질 식품이나 채소, 과일의 과다 섭취는 주의한다. 식사 시간을 늘리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음식은 한입에 30회 이상 씹어야 한다. 365mc병원 노원점 채규희 대표원장은 “오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