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앙시조신인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제36회 중앙시조] 중앙시조·중앙시조신인상 심사평 유료

    중앙시조대상은 우선 세 본심위원이 예심 통과작을 모두 읽고 그 중에서 대상 후보작 3편씩을 고르기로 했다. 그리하여 총 다섯 분의 작품 10편을 두고 토론을 시작하였다. 3인의 심사위원이 공통되게 고른 것은 최영효 시인 외 다른 한 분의 작품들이었다. 그래서 자연스럽게 그 두 분의 작품에 논의가 집중되었다. 최영효 시인의 작품들이 보여주는 소재와 주제의 다...
  • [제36회 중앙시조] 중앙신인문학 시조부문 심사평 유료

    심사위원 일동은 예년과는 달리 응모자의 이름이 완전히 지워진 원고뭉치들을 하나씩 받았다. 순도 100%의 객관성이 담보된 이와 같은 심사방식은 아주 신선하고 뒷맛도 흔쾌했다. 하지만 아쉽게도 응모작 가운데서는 신인이 갖추어야 할 최고의 미덕인 바로 그 신선함을 확실하게 보여준 작품을 찾을 수가 없었다. 그러한 가운데 '도배를 하다', '냉장고 파먹기', '...
  • [제35회 중앙시조] 중앙시조·신인 심사평 유료

    올해 예심의 손에 엄정히 올라 온, 중앙시조대상 후보는 열여섯 분, 신인상 후보는 열여덟 분이었다. 이름만으로도 나름의 세계를 구축하는 분들이라, 심사위원들은 모든 작품을 윤독한 뒤, 3차에 걸쳐 대상 후보자로 두 분, 신인상 후보자는 네 분으로 압축하였다. 다시 그들의 작품을 놓고 오랜 시간 논의를 거친 결과, 이종문의 '눈이라도 감고 죽게'를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