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앙시조대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제38회 중앙시조대상] 어릴 적 새벽에 우유배달, 시적 감성의 거름 됐다

    [제38회 중앙시조대상] 어릴 적 새벽에 우유배달, 시적 감성의 거름 됐다 유료

    ━ 중앙시조대상 강현덕 시인은 '시조는 내가 가진 언어가 폭발하도록 놔두지 않고 음보에 맞게 절차탁마의 과정을 거쳐야 한다. 그럼 정해진 틀 안에서 엄청난 에너지가 폭발하게 된다“고 말했다. 최정동 기자 국내 최고 권위로 꼽히는 시조문학상인 제38회 중앙시조대상 수상작으로 강현덕(59) 시인의 '미황사'가 선정됐다. 중앙시조신인상은 김석이(59) 시인...
  • [제38회 중앙시조대상] 빈 화분에 담긴 시조의 진정성

    [제38회 중앙시조대상] 빈 화분에 담긴 시조의 진정성 유료

    ━ 중앙시조신인상 길을 가는데 플라타너스 이파리 하나가 품속으로 날아들었습니다. 일부러 잡으려 하지 않았는데, 저절로 안겨 와 설레었던 적이 있습니다. 그 낙엽처럼 수상 소식은 저를 들뜨게 하고, 기쁨으로 넘쳐나게 합니다. 제 주위에는 삶 자체가 온통 시인인 분들이 참 많습니다. 농부의 발소리를 듣고 농작물이 자라듯이, 저는 그분들 속에 서 있었을 뿐인...
  • [제38회 중앙시조대상] 절제와 균형으로 풀어내는 생명의 잔치 유료

    ━ 중앙시조대상·신인상 심사평 중앙시조대상은 한국 시조시단 최고의 권위와 전통을 자랑한다. 그러므로 심사자들은 진지하게 심사에 임했다. 예심위원의 선고로 본심에 오른 시인들은 각자 나름의 세계를 지니고 있었기에 시조의 특장점과 규범에 충실한 작품에 손을 들어주기로 했다. 먼저 심사위원들은 각자 3편의 작품을 골라 대상을 선정키로 했다. 치열한 토론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