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도 통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김종인·김동철 회동···중도통합신당 물밑서 꿈틀거린다

    [단독]김종인·김동철 회동···중도통합신당 물밑서 꿈틀거린다 유료

    ━ 프롤로그-11월 14일 여의도 5인 회동에서 무슨 일이 있었나 지난 11월 14일, 다양한 정파의 '5인'이 비공개로 만났다. 5인은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최운열 민주당 의원, 김동철ㆍ오신환ㆍ 유의동 바른미래당 의원. 세 명의 바른미래당 의원 중 2명(오신환ㆍ유의동)은 유승민 의원과 함께 신당 창당(변화와 혁신ㆍ이하 변혁)을 추진하고 있다...
  • [사설] 국민의당-바른정당 통합, 중도보수의 등대 돼야 유료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의 통합 선언은 좌표를 잃고 암흑의 바다를 표류하고 있는 대한민국 중도 보수층에 한 줄기 빛이 될 수 있다. 자유한국당이 보수정당을 표방하고 있지만 다층적인 기득권 포기와 개혁을 요구하고 있는 유권자들로부터 외면받아 온 게 사실이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안보와 지역 문제 등 정체성 차이로 통합에 진통을 겪어 왔다 해도 통합선언문에 있는 ...
  • 일정 앞당겨 귀국한 손학규 “개혁적 중도 통합해야”

    일정 앞당겨 귀국한 손학규 “개혁적 중도 통합해야” 유료

    손학규. [연합뉴스] 국민의당·바른정당 통합의 변수가 될 손학규(사진) 국민의당 상임고문이 21일 오후 귀국했다. 손 고문은 당초 27일 돌아올 예정이었지만 귀국 일정을 앞당겼다. 손 고문은 귀국 후 “당이 이대로 분열해서는 안 된다”며 “내가 할 소임이 있다면 마다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안철수 대표와 박지원 전 대표 등을 직접 만나 어떻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