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윤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기생충'의 두 얼굴 이정은 “주윤발처럼 대중과 섞이고파”

    '기생충'의 두 얼굴 이정은 “주윤발처럼 대중과 섞이고파” 유료

    극단적 빈부격차를 풍자적으로 그려 750만 관객을 돌파한 '기생충', 이정은은 부잣집 가정부 역으로 신스틸러에 등극했다.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 딴엔 문(門)이나 광(廣)하고 상관있나, 영어 문(moon·달)을 써서 달밤에 미친 광녀인가, 여러 상상을 했죠. 봉준호 감독님한테 묻진 않았어요. 워낙에 딱 이거다, 얘기 안 하시는 편이라.” '기생충...
  • 홍콩 스타 '주윤발' 문학박사 된다 유료

    [홍콩 AFP=연합뉴스] 올해 아카데미상 수상작품인 중국 무협영화 '와호장룡(臥虎藏龍)' 에서 주연한 홍콩 스타 저우룬파(周潤發)가 오는 11월 홍콩의 시티대학에서 명예 문학박사학위를 받는다고 이 대학 관계자가 최근 밝혔다. 이 관계자는 그동안 홍콩영화의 위상을 크게 높인 周가 겸손하고 배우려는 의욕도 높아 평생학습의 모델이 된다고 여겨 학위를 수여하기로 ...
  • 오우삼과 주윤발 유료

    홍콩영화라면 황당한 액션물이나 싸구려 무협지를 연상하던 시절이 있었다. 그후 80년대 중반 두명의 남자가 홍콩영화의 중흥을 선언하고나섰다.오우삼(47)감독과 영화배우 주윤발(40).그들이 처음함께 만든『영웅본색』은「홍콩 느와르 」라는 새로운 장르 탄생의효시가 된 작품이다.97년 홍콩의 중국반환을 앞두고 홍콩사회 전반에 흐르던 우수와 허무를 바닥에 깔고 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