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국 의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조국 시즌2'로 가는 추 장관 의혹…독립 수사팀 꾸려야 유료

    '조국 사태'의 출발은 제1 저자 논란이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이 고교생 때 저명 학술지에 실린 병리학 논문을 쓴 게 맞느냐는 의문에서 비롯됐다. 이후 언론 취재와 검찰 수사에서 조 전 장관 딸은 논문 작성에 기여한 게 거의 없지만, 부모와 친분이 있는 교수가 제1 저자로 이름을 올려줬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논문 문제에 이어 표창장, 인턴 경력 증...
  • '사모펀드 의혹' 조국 조카 징역 4년 유료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소병석 부장판사)는 30일 5촌 당숙인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의 돈으로 사모펀드 코링크 프라이빗에쿼티(코링크PE)를 운영하다 횡령 등 혐의로 기소된 조범동씨에게 징역 4년에 벌금 5000만원을 선고했다. 조 전 장관 일가에 대한 사법부의 첫 번째 판단이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무자본 인수합병(M&A) 등 탈법적이고 부정한 ...
  • 민주당 영입 5호 오영환 “조국 자녀 입시의혹은 모든 학부모의 관행”

    민주당 영입 5호 오영환 “조국 자녀 입시의혹은 모든 학부모의 관행” 유료

    오영환 더불어민주당의 '영입 인사' 5호인 전직 소방관 오영환(31·사진)씨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자녀의 입시비리 의혹을 “관행”이라고 해 논란이 되고 있다. 오씨는 7일 국회 기자회견에서 '조국 정국'에 대한 청년으로서의 소회를 묻자 “많은 언론과 검찰에서 새어 나온 정보로 모든 학부모가 그 당시에 관행적으로 해온 행위들을 너무 지나치게 부풀렸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