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의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성단체 “안타깝지만 의혹은 밝혀야”…서울시장도 시끌

    여성단체 “안타깝지만 의혹은 밝혀야”…서울시장도 시끌 유료

    ... 의원은 페이스북 글에서 “고인의 안타까운 죽음과는 별개로, 성추행으로 고통받은 피해자 입장을 충분히 고려해 달라. 그게 우리 사회가 해줄 수 있는 최소한의 배려이자 의무”라고 했다. 정의당에서는 기류가 엇갈렸다. 장혜영 의원은 페이스북에 “차마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이 애도할 수 없다. 이 이야기의 끝이 '공소권 없음'과 서울특별시의 이름으로 치르는 전례없는 장례식이 되는 ...
  • 숙제 남기고 떠나다

    숙제 남기고 떠나다 유료

    ... “고인의 삶을 기리는 당연한 예우”라는 입장과 “논란이 있는 죽음에 호화스러운 장례는 적절치 않다”라는 주장이 대립하고 있다. 많은 조문객이 장례식장과 분향소를 찾고 있지만, 류호정 정의당 의원처럼 “애석하고 슬프지만, 조문하지는 않겠다”는 입장을 가진 이도 있다. 박 시장을 고소한 전 비서의 고통과 입장을 고려해서라는 이유 때문이다. 내년 4월 있을 보궐선거 전까지 박 시장의 ...
  • “할 일 많은 분인데” 추모객 몰려…박 시장 비판 1인 시위도

    “할 일 많은 분인데” 추모객 몰려…박 시장 비판 1인 시위도 유료

    ... 조문을 시작했다. 각계 인사와 일반 시민의 조문 행렬이 이어졌다. 김상희 국회부의장, 김형오 전 국회의장,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손학규 전 의원, 심상정 정의당 대표, 이재명 경기도 지사, 홍남기 경제부총리 등이 빈소를 방문했다. 더불어민주당 인사의 발걸음도 끊임없이 이어졌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를 비롯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