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재수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6일 수능 모의평가 대형 학원서도 치를 수 있다 유료

    ... 거리두기에 따라 300명 이상 대형학원은 집합이 금지되나 이날만 예외키로 했다. 6일 교육부에 따르면 대형학원도 교실 내 인원을 50여 명으로 제한하면 16일 모의평가를 치를 수 있다. 재수생은 본인 선택에 따라 출신 고교나 학원에서 응시한다. 지난 6월 모의평가 때는 전국 428개 학원에서 시험을 치렀다.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앞서 4일 브리핑에서 “방역을 철저하게 준비하고 ...
  • [노트북을 열며] '물수능'이 '고3 구제책'이라고?

    [노트북을 열며] '물수능'이 '고3 구제책'이라고? 유료

    ... 9일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는 총회를 열고 12월 3일 예정인 올해 수능의 난이도를 조정해달라는 대정부 건의안을 통과시켰다. 감염병 사태로 학사 일정이 비정상적으로 진행돼 대입에서 고3이 재수생보다 불리할 게 뻔하니, 쉬운 수능으로 이를 막자는 얘기다. 취지야 나무랄 데 없지만, 댓글에서 보듯 반응은 신통치 않다. 영어·한국사를 제외하곤 모든 영역이 상대평가인 수능의 특성을 다들(교육감들만 ...
  • 올해 코로나 탓 고3 불이익? 반수생 증가? 모두 기우였나

    올해 코로나 탓 고3 불이익? 반수생 증가? 모두 기우였나 유료

    ... 파행을 겪고 비교과 활동이 어려워져 정시와 수시 모두에서 불리할 수 있다는 주장이다. 이 같은 우려가 커지면서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지난 5월 학부모와 만나 "고3이 재수생보다 불리하지 않도록 대학교육협의회와 협의하겠다"며 '고3 구제책'을 약속했다. 하지만 지난달 치러진 6월 모평 결과만 놓고 보면 재학생의 불리함 등은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았다고 평가원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