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하성 정책실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동호의 시시각각] 내 집 마련 사다리를 걷어차지 마라

    [김동호의 시시각각] 내 집 마련 사다리를 걷어차지 마라 유료

    ... 4채 보유자에 이름을 올렸다. 청와대 참모들에게 다주택을 처분하라고 했던 2주택자 노영민 비서실장은 당초 청주 집만 팔려고 하다가 여론의 십자포화를 맞았다. 결국 서울 반포 아파트도 팔기로 했지만 이미 말 따로 행동 따로의 속마음을 들킨 뒤였다. 주중대사로 가 있는 장하성 전 청와대 정책실장은 “내가 살아봐서 아는데 모두 다 강남 살 필요 없다”고 국민의 염장을 질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