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부 장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씨네한수] 코로나19를 망치러 온 극장가의 구원자, 송지효의 '침입자'

    [씨네한수] 코로나19를 망치러 온 극장가의 구원자, 송지효의 '침입자' 유료

    ... 긴장하게 한다. 스릴러 영화로서의 미덕을 갖췄다. 복잡다단한 설명 없이 짧은 회상신과 몇 가지 장면으로 상황 설명을 끝낸 후, 곧바로 미스터리한 인물, 송지효를 투입한다. 그에게서 비밀스러운 ... 드러나면서 인물들의 행동에 빈 틈이 하나씩 보이기 시작한다. 그럴듯하지만 완벽하지는 못한 이야기가 일부 관객들에겐 실망스러울 수 있다. 전체적으로 용두사미라는 인상을 지우기 힘들다. 박정선 기자 ...
  • 해외로 무대 넓힌 K팝…'I 리스크' 커졌다

    해외로 무대 넓힌 K팝…'I 리스크' 커졌다 유료

    방탄소년단 멤버 슈가가 발표한 '대취타' 뮤직비디오의 한 장면. 사극풍 구성과 국악과 랩의 조합으로 주목받았다. [사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슈가의 믹스테이프 ... “당신은 죽더라도 살 것이다. 살아서 믿는 자는 절대 죽지 않을 것”이라는 짐 존스의 과거 연설 일부가 삽입된 것. 일부 해외팬들이 트위터 등을 중심으로 “윤기(슈가의 본명 이름)가 1977년 ...
  • 흑인 “내 아이 위해 나섰다”…백악관 앞 '대통령의 교회' 불타

    흑인 “내 아이 위해 나섰다”…백악관 앞 '대통령의 교회' 불타 유료

    ... 이게 독재가 아니고 뭐냐”고 말했다. 이날 시위는 대체로 평화롭게 진행됐으나 해가 진 뒤 일부 시위대는 시설물에 불을 질렀다. 워싱턴포스트(WP) 등 외신에 따르면 밤 10시쯤 백악관 건너편의 ... 1968년 마틴 루서 킹 목사 암살사건 이후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NYT는 “가장 거친 장면은 밤 10시쯤 뉴욕 맨해튼 유니언 스퀘어에서 연출됐다”며 “쓰레기통과 거리의 잔해 더미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