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천 유나이티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인천 유나이티드-마크론, 신규 공식 용품 후원 계약 체결

    인천 유나이티드-마크론, 신규 공식 용품 후원 계약 체결

    인천 유나이티드 제공 인천 유나이티드가 새로운 유니폼 파트너로 마크론과 손을 맞잡았다. 인천은 이탈리아 대표 스포츠 브랜드인 마크론(MACRON)과 6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신규 공식 용품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기존 라이센스 계약이 아닌 이탈리아 본사 직접 후원 계약으로 진행됐으며, 마크론이 동아시아 프로축구 구단과 계약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후원...
  • '유나이티드 형제' 인천·제주, 추석 대반격 도전

    '유나이티드 형제' 인천·제주, 추석 대반격 도전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제주와 인천의 개막 전 목표는 스플릿라운드 상위 그룹(1~6위)이었다. 그러나 시즌 막판에 접어든 현재 인천(승점 20)은 리그 11위, 제주(승점 19)는 최하위인 12위에 그치고 있다. 12위는 2부리그로 자동 강등되고 11위는 2부 팀과 승강 플레이오프에 나선다. 우울한 추석 연휴를 맞는 두 팀은 추석 보름달을 보며 1부...
  • '강등 1순위' 제주·인천···'유나이티드 형제'는 슬프다

    '강등 1순위' 제주·인천···'유나이티드 형제'는 슬프다

    K리그1 제주 유나이티드와 인천 유나이티드가 강등 1순위로 떠올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유나이티드 형제'는 슬프다. 제주 유나이티드와 인천 유나이티드(이상 승점 11)가 팀당 18라운드(총 38라운드)를 치러 반환점을 앞둔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의 강등 1순위로 떠올랐다. 제주(19득점)와 인천...
  • 세징야 앞세운 대구FC, 인천 유나이티드에 3-0 완승

    세징야 앞세운 대구FC, 인천 유나이티드에 3-0 완승

    대구FC가 3일 인천에서 열린 원정경기에서 인천 유나이티드를 3대 0으로 완파했습니다. 대구의 에이스 세징야는 이번 시즌 들어 치른 5게임 모든 경기에서 공격포인트를 기록했습니다. 인천은 베트남 스타 콩푸엉을 처음으로 선발 출격해 안방에서 연패 탈출을 노렸지만 대체로 경기 흐름을 대구에 내줬습니다. JTBC 핫클릭 종료 10분 전 골골골…경남FC 유세장...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등 1순위' 제주·인천···'유나이티드 형제'는 슬프다

    '강등 1순위' 제주·인천···'유나이티드 형제'는 슬프다 유료

    K리그1 제주 유나이티드와 인천 유나이티드가 강등 1순위로 떠올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유나이티드 형제'는 슬프다. 제주 유나이티드와 인천 유나이티드(이상 승점 11)가 팀당 18라운드(총 38라운드)를 치러 반환점을 앞둔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의 강등 1순위로 떠올랐다. 제주(19득점)와 인천...
  • 벼랑 끝 인천 유나이티드-수원 FC "매 경기가 결승, 잔류할 것"

    벼랑 끝 인천 유나이티드-수원 FC "매 경기가 결승, 잔류할 것" 유료

    '벼랑 끝'에 몰린 인천 유나이티드와 수원 FC가 남은 정규 시즌 경기를 '결승전'의 각오로 치른다. 양 팀 감독은 "총력전을 벌이겠다" 며 입을 모았다. 2016 K리그 클래식(1부리그) 시즌도 막바지에 이르렀다. 상위 스플릿과 하위 스플릿으로 나뉘기까지 2경기를 남겨 둔 각 팀들은 '유종의 미'...
  • 인천 유나이티드 '막장 이미지'→ '다시 뛰는 팀' 변신 성공할까

    인천 유나이티드 '막장 이미지'→ '다시 뛰는 팀' 변신 성공할까 유료

    인천 유나이티드가 '막장 드라마'처럼 복잡했던 문제를 털어내고 '다시 뛰는 팀'의 기치를 내걸었다. 박영복(69) 인천 유나이티드 대표이사는 5일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그간 팀 안팎을 둘러싼 사건과 막대한 부채에 대해 상세하게 설명한 뒤 향후 대책과 중장기 로드맵을 제시했다. 박 대표는 "내부적으로 잡음이 많아서 송구스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