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후 정의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개혁 알박기" 감정싸움…터져버린 '4+1 선거법안'

    "개혁 알박기" 감정싸움…터져버린 '4+1 선거법안'

    ... '개혁 알박기' 비슷하게 하는 것에 대해서도 매우 유감스럽기 때문에…] [김종대/정의당 수석대변인 : '개혁 알박기'라고 표현하는 것은 본말을 전도하는 부적절한 발언입니다.] ... 예정됐던 본회의가 여야 합의는 물론 4+1 선거제 합의안도 불발되면서 본회의가 연기됐습니다. 이후로 민주당과 정의당은 날 선 말을 주고받았습니다. 정의당이 민주당은 대기업처럼 중소기업 후려치기를 ...
  • 민주당, 정의당과 갈라서나 "선거법 원안대로 표결" 최후통첩

    민주당, 정의당과 갈라서나 "선거법 원안대로 표결" 최후통첩

    ... 상정을 앞두고 여야 각당이 충돌하고 있는 가운데 휴일인 15일 국회에서 바른미래당(왼쪽부터), 정의당, 민주평화당이 각각 농성하고 있다. [연합뉴스] '4+1 협의체'(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 ...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 연동형 캡·석패율 논쟁 뭐길래 지난 10일 예산안 처리 이후 4+1 내 핵심 갈등 축은 민주당과 정의당 간 '선거법 동상이몽'이었다. 지역구 대 비례대표 ...
  • 유신때는 대통령이 선출...부침 심했던 비례대표

    유신때는 대통령이 선출...부침 심했던 비례대표

    ...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유성엽 대안신당 창당준비위원장,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 박주현 민주평화당 의원. 김경록 기자 연동형, 준연동형, 연동률 캡, 석패율제… ... 비례대표가 없었다. 각 선거구에서 1위를 득표한 지역구 의원(200명)만으로 국회가 꾸려졌다. 이후 2~4대 총선 역시 전체 의석수만 210→203→233석으로 바뀌었다. 1963년 6대 총선부터 ...
  • 한국당, 다시 대규모 장외집회…여당 "정치 선동" 비판

    한국당, 다시 대규모 장외집회…여당 "정치 선동" 비판

    [앵커] 이런 가운데, 한국당은 또 밖으로 나갔습니다. 조국 전 장관 사태 이후 두 달 만에 광화문광장에서 대규모 집회를 연 건데요. 국회 안에서 협상을 하기보단 밖으로 나가 지지층 ... 잇따라 회기 안건에 필리버스터 건 한국당…본회의 잠정 연기 '연동형 제한' 4+1도 균열…정의당 "우리도 밟고 가라"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선거법도 '4+1' 작전…한국당 “국회 무기농성”

    선거법도 '4+1' 작전…한국당 “국회 무기농성” 유료

    ... 조정안(형사소송법·검찰청법 개정안)의 상정을 두고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 당권파·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이하 4+1)이 11일에도 비공개 논의에 속도를 높였다. 유력한 ... 임박했다”며 “국회 로텐더홀에서 무기한 농성에 들어가겠다”고 선언했다. 청와대 앞 노숙 단식 이후 12일 만이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비공개 당 최고위원회의에서도 “협상도 중요하지만 협상에서 ...
  •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철도 신설 검토” 한마디에 찢어진 수도권 서부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철도 신설 검토” 한마디에 찢어진 수도권 서부 유료

    ... 27일 열린 인천언론인클럽 주최 4당 토론회. 민주당 박찬대 의원, 한국당 이학재 의원, 정의당 이정미 의원, 바른미래당 이수봉 인천시당 위원장이 토론자로 나섰다. 지역 현안에 다른 목소리를 ... 국가철도망계획(2021~2030년)에 포함되는 일이다. 그래야 구체적인 노선과 예산이 정해진다. 이후 예비타당성 조사(예타)와 교통영향 평가, 환경영향 평가, 토지보상 심사 등 까마득한 관문을 ...
  • [사설] 심재철 원내대표 선출, 여야는 대화 모멘텀 살려야 유료

    ... 비난을 받고 있다. 파수꾼 역할을 해야 할 국회가 되레 국가의 재정부담을 늘리는 데 동조하는 건 국민을 우롱하는 처사라는 비판은 무겁게 받아들여야 마땅하다. 더 큰 뇌관은 정기국회 이후다. 한국당을 제외한 이른바 '4+1 협의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가 합의한 선거법·공수처법 처리를 놓고 샅바 싸움이 거칠다. 여야는 물밑 접촉을 벌이고는 있지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