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긴급재난지원금, 분노의 온도

    [노트북을 열며] 긴급재난지원금, 분노의 온도 유료

    ... 각종 정책은 낯설지 않다. 국가가 선호하는 '정상가구'의 모습은 부모와 어린 자녀로 구성돼 있다. 여기에 화목한 '비둘기 가족'이라는 게 기본 전제다. 현실은, 복잡한 집이 훨씬 많다. 이혼가정인데 자녀가 전 배우자 건강보험료의 피보험자로 돼 있어 양육자가 자녀 몫을 받지 못하는 사례가 속출했다. 이의신청이 번거로워 그냥 포기했다는 후일담이 쏟아진다. “고작 몇십만원으로 가족 간에 ...
  • SK 주가 껑충…다시 주목받는 최태원·노소영의 지분 42.29% 다툼

    SK 주가 껑충…다시 주목받는 최태원·노소영의 지분 42.29% 다툼 유료

    '1조원대 이혼소송'으로 관심을 끌고 있는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관장의 2차 변론이 26일 진행된다. 두 사람의 법정 조우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는 가운데 노 관장이 요구한 최 회장의 SK 지분 중 42.29%가 다시 관심을 끌고 있다. SK 주식은 25일 종가 기준으로 24만6500원까지 뛰어오르는 등 최근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 어느덧 ...
  • [인터뷰] '부부의 세계' 박선영♥김영민 "내겐 최고의 파트너"

    [인터뷰] '부부의 세계' 박선영♥김영민 "내겐 최고의 파트너" 유료

    ... 찍으며 '비지상파 드라마 최고 시청률'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극 중 박선영(고예림)·김영민(손제혁) 부부의 슬픈 결말은 무척이나 안타까웠지만 현실적이었다는 반응이 잇따랐다. 남편의 이혼으로 인한 배신의 상처는 끝내 회복되지 못했고 아내의 홀로서기가 엔딩을 장식했다. 박선영과 김영민은 실제 모두 기혼자. 이 결말에 공감한다는 반응을 보였고 그런 결말 덕분에 시청자들로 하여금 현실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