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다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포토]양효진-이다영,뛸듯이 기뻐

    [포토]양효진-이다영,뛸듯이 기뻐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흥국생명의 경기가 13일 오후 수원체육관에서 열렸다. 현대건설 양효이 득점을 성공시킨뒤 이다영과 환호하고있다. 수원=정시종 기자 jung.sichong@joongang.co.kr /2019.11.13.
  • [포토]이다영,승리가 눈앞에

    [포토]이다영,승리가 눈앞에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흥국생명의 경기가 13일 오후 수원체육관에서 열렸다. 현대건설 이다영이 공격을 성공시킨뒤 환호하고있다. 수원=정시종 기자 jung.sichong@joongang.co.kr /2019.11.13.
  • [포토]이다영,센스넘치는 시간차 공격

    [포토]이다영,센스넘치는 시간차 공격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흥국생명의 경기가 13일 오후 수원체육관에서 열렸다. 현대건설 이다영이 공을 살짝 넘기고있다. 수원=정시종 기자 jung.sichong@joongang.co.kr /2019.11.13.
  • [포토]이다영,공은 어디로

    [포토]이다영,공은 어디로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흥국생명의 경기가 13일 오후 수원체육관에서 열렸다. 현대건설 이다영이 공을 받기위해 몸을 날리고있다. 수원=정시종 기자 jung.sichong@joongang.co.kr /2019.11.13.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효진 "든든한 동료들, 시너지 효과 기대"

    양효진 "든든한 동료들, 시너지 효과 기대" 유료

    ... 기세가 다르다. 5일 현재 네 경기를 치러 3승1패, 승점 9점을 기록했다. 리그 2위다. 전력 상승을 거론하기에는 표본이 적다. 그러나 짜임새 있는 경기력이 돋보인다. 국가대표 세터 이다영의 기량에 물이 올랐다. 볼 배급뿐 아니라 득점력도 향상됐다. 외인 마야와 황민경, 올 시즌을 앞두고 이적한 고예림까지 측면 공격수들의 지원도 든든하다. 리그에서 가장 뛰어난 센터인 양효진의 ...
  • 루시아가 인정한 이재영의 진가, 우승 후보 1순위 흥국생명

    루시아가 인정한 이재영의 진가, 우승 후보 1순위 흥국생명 유료

    ... 손발을 맞출 시간이 적었다. 또 도쿄 올림픽 티켓 확보를 위해 오는 12월 20일부터 내년 1월 13일까지 25일 동안 리그가 중단된다. 이도희 감독과 서남원 감독은 "세터 이다영(현대건설)과 염혜선(인삼공사) 등이 대표팀에 다녀와 초반 동료들과 호흡이 중요하다"고 손꼽았다. 박미희 감독과 김종민 감독은 "손발을 맞출 시간이 너무 적었다"고 했다. 이형석 기자
  • 김연경 "쉽지 않은 변화, 시간 흐르면 좋아질 것"

    김연경 "쉽지 않은 변화, 시간 흐르면 좋아질 것" 유료

    ... 팀을 상대로 잘 싸웠다. 아시아선수권에서는 도쿄 올림픽 진출권을 놓고 다툴 태국을 3-1로 꺾어, 맞대결 4연패에서 탈출했다. 또 올림픽 대륙간 예선과 아시아선수권에서는 주전 세터 이다영(현대건설)이 부상 후유증으로 빠졌다. 대신 이효희(한국도로공사) 염혜선(KGC인삼공사) 이나연(IBK기업은행) 등 베테랑 세터가 긴급 투입돼 짧은 시간 손발을 맞춘 채 경기에 나섰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