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의붓아버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Briefing] 여간첩 원정화 의붓아버지 간첩혐의 “무죄” 유료

    수원지법 형사11부(재판장 신용석 부장판사)는 18일 간첩 혐의로 기소된 김동순(64) 피고인에 대한 선고공판에서 “간첩임을 추단케 하는 간접증거는 있으나 의심의 여지 없이 범죄를 증명할 직접증거가 없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이에 앞서 같은 재판부는 지난해 10월 김씨의 의붓딸인 원정화(35) 피고인에 대한 재판에서는 국가보안법상 간첩죄를 인정해 징역 5년...
  • 여간첩 원정화 친아버지, 1974년 남파 중 사살돼 … 의붓아버지는 2006년 남파 유료

    여간첩 원정화(34)의 가족은 모두 남파 간첩이거나 보위부에 종사한 것으로 드러났다. 북한 입장에선 출신 성분이 확실한 '간첩 명문가'의 자제라 할 만했다는 것이다. 원정화의 친아버지와 의붓아버지는 모두 남파 간첩이다. 이부동생 둘은 북한의 국가보위부 직원으로 근무하고 있다. 28일 공개된 공소장에 따르면 원정화는 1974년 1월 29일 함경북도 청진시 부...
  • 딸 성폭행 혐의 의붓아버지 보석에 손가락 잘라 항의 유료

    법원이 의붓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던 남편을 보석으로 석방할 움직임을 보이자 딸의 친어머니인 부인이 항의 표시로 손가락을 잘라 재판장에게 보냈다. 일본 도쿄에서 거주하고 있는 한국계 일본인 김모(42)씨는 지난 18일 자신의 오른손 검지를 잘라 택배로 담당 재판부인 서울고법 형사4부(재판장 이원호 부장판사)에 보냈다. "내 딸을 망친 자를 용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