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음식물 섭취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美의학연구소 새 비타민섭취 지침 발표

    음식물권장섭취량(RDA)을 주기적으로 발표하고 있는 미국의 사설연구단체인 미국의학연구소는 최근 새로운 비타민-미네랄 권장섭취량과 초과해서는 해로운 섭취량 상한선을 발표했다. 이번 발표의 특징은 각 비타민과 미네랄마다 섭취량 상한선을 지정하고 그 이상 섭취했을 경우 나타날 수 있는 부작용을 밝힌 것이다. 미국인들은 비타민광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비타민을 좋아한다. ...
  • 한국인 7∼11%가 빈혈

    한국인의 영양상태와 식생활 내용이 과거에 비해 크게 개선 되었으나 비타민·철분등의 섭취량은 여전히 권장량에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대의대 채범석교수(생화학)가 보사부의 국민영... 동물성단백질의 비율은 70년초의 약10%수준에서 84년에는 37·8%로 크게 증가했다. 1인당 1일 음식물 섭취량은 평균 약1천g으로 매년 감소추세를 보였는데 특히 곡류의 섭취량은 지난69년의 5백59g에서 ...
  • DJ, 평소 식사량 늘어나…안정상태 유지

    ... 기관절개술을 받아 세브란스 병원에 입원 중인 김대중 전 대통령이 6일 코에 연결된 튜브를 통해 음식물 섭취량을 점점 늘려가며 안정된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김 전 대통령은 지난 10여일 동안 음식물 거부반응을 일으켜 링거를 통해 영양공급을 받아 오다가 3일부터 200~300cc 가량의 음식물과 물을 잘 투입받기 시작해 현재는 1200cc까지 음식물을 잘 소화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 ...
  • 지표로 본 22년 간(65~87년)의 국민 건강

    ... 69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는 국민영양 조사보고를 인용,69년·75년·85년의 영양상태 연차적 추이를 살펴보자. 1인당 하루 음식물 섭취량은 69년에 1천55g,75년 9백22g,85년 1천50g으로 큰 변화를 보이지 않았으나 전체음식 섭취량은 감소추세에 있다. 69년의 하루 열량섭취는 2천1백5칼로리였으나 75년에는 1천9백92칼로리, 그리고 85년에는 1천9백36칼로리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인 7∼11%가 빈혈 유료

    한국인의 영양상태와 식생활 내용이 과거에 비해 크게 개선 되었으나 비타민·철분등의 섭취량은 여전히 권장량에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대의대 채범석교수(생화학)가 보사부의 국민영... 동물성단백질의 비율은 70년초의 약10%수준에서 84년에는 37·8%로 크게 증가했다. 1인당 1일 음식물 섭취량은 평균 약1천g으로 매년 감소추세를 보였는데 특히 곡류의 섭취량은 지난69년의 5백59g에서 ...
  • [건강한 가족] 고향길 운전 저혈당 오면 '위험'밥 먹고 간식 챙겨 떠나야 '안전'

    [건강한 가족] 고향길 운전 저혈당 오면 '위험'밥 먹고 간식 챙겨 떠나야 '안전' 유료

    ... “몸의 경고 신호 없이 바로 의식을 잃을 수 있다”며 “저혈당을 부르는 상황을 만들지 않는 게 최선”이라고 조언했다. 당뇨를 앓고 있다면 끼니를 거르는 상황을 피해야 한다. 빈속에 운전하면 음식물 섭취량이 부족해 저혈당이 오기 쉽다. 당뇨병 환자는 하루 세끼 정량 식사가 기본이다. 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정인경 교수는 “명절 연휴엔 예상보다 길이 더 막혀 식사 시간을 놓칠 가능성이 있다. ...
  • [건강한 가족] 고향길 운전 저혈당 오면 '위험'밥 먹고 간식 챙겨 떠나야 '안전'

    [건강한 가족] 고향길 운전 저혈당 오면 '위험'밥 먹고 간식 챙겨 떠나야 '안전' 유료

    ... “몸의 경고 신호 없이 바로 의식을 잃을 수 있다”며 “저혈당을 부르는 상황을 만들지 않는 게 최선”이라고 조언했다. 당뇨를 앓고 있다면 끼니를 거르는 상황을 피해야 한다. 빈속에 운전하면 음식물 섭취량이 부족해 저혈당이 오기 쉽다. 당뇨병 환자는 하루 세끼 정량 식사가 기본이다. 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정인경 교수는 “명절 연휴엔 예상보다 길이 더 막혀 식사 시간을 놓칠 가능성이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