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엔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철재의 밀담] 전쟁을 멈춘 정전협정, 평화도 승리도 없다

    [이철재의 밀담] 전쟁을 멈춘 정전협정, 평화도 승리도 없다 유료

    ... 폭파했다. [조선중앙통신=연합] 현실은 이처럼 냉엄한데도, 정부와 여당에선 딴소리가 들린다. 6·25전쟁 70주년을 하루 앞둔 지난달 24일 조세영 외교부 제1차관이 “정전협정의 종식을 통한 유엔사의 역할 변화”를 언급했다. 다음 날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한반도 운전자론을 더 강화해 당사국이 참여하는 종전선언을 다시 추진해야 한다”며 조 차관에 화답했다. 남북관계가 파탄의 위기를 ...
  • 여권서 쏟아진 종전선언론…김태년 “운전자론 강화해 재추진하자”

    여권서 쏟아진 종전선언론…김태년 “운전자론 강화해 재추진하자” 유료

    ... 종전선언 필요성을 주장하며 '유엔군사령부의 지위 변화'를 언급했다. 조 차관은 이날 미국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와 한국국제교류협력단(KF)이 공동 주최한 '제5회 한·미 전략포럼'에서 “유엔사의 역할과 지위는 (한·미) 동맹 진화에 있어 중요한 주제”라며 “유엔사는 정전협정(체제)을 70년간 유지해 왔다. 한국은 이에 깊이 감사하면서도, 한국인들은 한국이 스스로의 평화와 안보를 ...
  • [뉴스분석] 김정은·여정 강온 전술…남매의 남한 길들이기

    [뉴스분석] 김정은·여정 강온 전술…남매의 남한 길들이기 유료

    ... 논란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은 오후 한·미 전략포�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은 오후 한·미 전략포럼 연설에서 “유엔군사령부의 지위도 동맹 발전을 위한 중요한 주제”라고 말했다. 그는 “유엔사는 70년간 정전협정 체제를 지켜왔다. 한국 국민은 이제 한국이 스스로의 평화를 유지해야 한다고 깨닫는다”며 “그 방법은 지금의 정전협정 상태를 종식하고 한반도에 항구적 평화 체제를 구축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