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웰빙 정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웰빙 정당'의 의원 연찬회 참관기

    [노트북을 열며] '웰빙 정당'의 의원 연찬회 참관기 유료

    서승욱 정치국제부문 차장 1998년 6월 천안연수원에서 열린 한나라당(새누리당의 전신)의 의원 연찬회를 취재했었다. 한나라당은 97년 12월 대선 패배 뒤 야당으로 전락했고, 필자는 입사 3년차의 '야당 말진(막내)' 기자였다. 선배와 함께 쓴 17년 전 기사를 찾아보니 “정책대안과 이념의 부재를 지적하며, 제1야당의 정체성 확립을 촉구하는 자성의 목소...
  • [취재일기] 입으로만 전쟁 치른 '웰빙정당' 한나라 유료

    나폴레옹은 “전쟁에서 정신력은 물질보다 세 배의 가치를 갖는다”고 말했다. 병력 수가 많아도 정신무장이 해이하면 전쟁에서 이기기 어렵다는 뜻이다. 한나라당은 지난해 12월 '법안 전쟁'을 선언하면서 “연말까지는 어떤 일이 있어도 중점 법안을 처리하겠다”고 장담했다. 172석이란 압도적 병력을 믿은 것이다. 그러나 전쟁은 한나라당의 패배로 끝났다. 주요 쟁점...
  • "한나라는 여전히 웰빙 정당"

    "한나라는 여전히 웰빙 정당" 유료

    30일 강원도 원주시 신림면 가나안 농군학교에서 열린 한나라당 의원 수련회 입교식에 지각한 박근혜 대표(오른쪽에서 둘째)와 의원들이 '정신! 개척!'을 외치며 앉았다 일어서는 벌을 받고 있다. [원주=연합뉴스] 30일 오후 강원도 원주의 가나안 농군학교 강당. 교육 복장을 한 이들이 앉았다 일어섰다를 반복하며 '정신! 개척!' 구호를 세 번 외쳤다. 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