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원정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로체원정대]홍성택 대장 "세계 등반사에 새 지평 열 것"

    [로체원정대]홍성택 대장 "세계 등반사에 새 지평 열 것"

    ... 있어 새 지평을 여는 계기가 될 것이다." 히말라야 로체 남벽 코리안 신루트 개척에 나서는 홍성택(47·용인대OB) 대장이 출사표를 던졌다. 홍성택 대장이 이끄는 2013히말라야로체남벽대한민국원정대(이하 로체원정대)는 12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로체원정대는 중국 광저우를 경유해 이날 네팔 카트만두에 도착한다. 이후 약 한 달의 적응훈련과 보름 동안의 등반을 거쳐 로체 남벽 ...
  • [로체남벽원정대]"세계 등반사 새로 쓴다"…원정대 오늘 출국

    [로체남벽원정대]"세계 등반사 새로 쓴다"…원정대 오늘 출국

    【인천공항=뉴시스】김태규 기자 = 2013히말라야로체남벽대한민국원정대(이하 로체원정대)가 세계 등반사를 새로 쓰기 위한 위대한 첫 걸음을 내딛었다. 홍성택(47·용인대OB) 대장이 이끈는 로체원정대는 1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에서 출정식을 갖고 히말라야 로체 남벽(8516m) 신루트 개척을 위해 출국했다. 로체원정대는 홍성택 원정대장을 중심으로 최진철(41)...
  • [휴먼원정대-1신] 고소적응훈련 짐 준비 분주

    2005 초모랑마 휴먼 원정대가 네팔 카투만두에 도착했다. 손칠규 원정대장과 엄홍길 등반대장이 이끄는 본대 15명은 15일 낮 12시45분(한국 시간 오후 4시)카투만두 공항을 통해 입국해 지난 8일 이곳에 도착한 3명의 선발대와 함께 합류해 짐을 풀고 휴식을 취하며 첫날 밤을 보냈다.한편 이번 취재를 위해 뒤늦게 떠난 MBC의 김주만 기자도 이날 밤 9시경 ...
  • 빙하 속에서 10년 함께 한 두 산악대원…히말라야서 돌아와 고향에 영면

    빙하 속에서 10년 함께 한 두 산악대원…히말라야서 돌아와 고향에 영면

    2009년 9월 25일 히말라야 히운출리(해발 6441m) 북벽 신루트 개척에 나섰다가 실종된 직지원정대 민준영 등반대장(오른쪽)과 박종성 대원. [사진 직지원정대] “결과보다는 과정을 중시했던 두 동생이 10년의 긴 등반을 마무리하고 고국으로 돌아와 감사합니다.” 박연수(55) 전 직지원정대 대장은 18일 히말라야에서 실종된 뒤 10년 만에 고향 땅을 밟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 속으로] 아라비아사막 엠티쿼터 1000㎞ 횡단 … 39일간의 도전

    [현장 속으로] 아라비아사막 엠티쿼터 1000㎞ 횡단 … 39일간의 도전 유료

    ... 2월 18일 오만 남서부 살랄라에서 시작됐다. 해발 900m의 도파산맥으로 둘러싸인 150㎞의 협곡을 5일 만에 이동했다. 낮엔 섭씨 35도를 웃돌았지만 밤이면 0도 가까이 떨어졌다. 원정대는 모닥불로 몸을 녹였고, 비스킷으로 아침을 때운 뒤 낮 동안 끝없는 평지를 걸었다. 시사르에서 잠시 몸을 추스른 원정대는 2월 24일 본격적인 엠티쿼터 횡단에 돌입했다. 사막의 사구는 300m ...
  • [week&] 꼬박 열흘을 걸어 갔다, 위성전화도 안 터지는 그 곳

    [week&] 꼬박 열흘을 걸어 갔다, 위성전화도 안 터지는 그 곳 유료

    ... 독수리의 날개 같습니다. 칸첸중가 히말라야 초입, 자누 동벽이 시작되는 암벽 바로 아래 제 텐트가 있습니다. 여기서 칸첸중가 베이스캠프까지는 5시간 남짓 걸립니다. 저는 K2익스트림팀 자누동벽원정대(중앙일보·K2코리아 후원)를 따라 지난 2일 이곳에 들어왔습니다. 서울에서 오려면 쉬지 않고 와도 열흘이 넘게 걸립니다. 입에 단내가 날 정도로 걷고 또 걸었습니다.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
  • Special knowledge  안나푸르나 등정 60년

    Special knowledge 안나푸르나 등정 60년 유료

    세계에서 열 번째로 높은 산 안나푸르나(8091m). 1950년, 프랑스 원정대가 처음 등정했다. 이는 인류 최초로 8000m 이상의 산을 '정복'한 기록으로 남았다. 올해로 등정 60년째를 맞는 안나푸르나가 다시 국내외 산악계의 이슈가 되고 있다. 올봄에만 17개 원정대가 안나푸르나에 몰릴 예정인데, 그중 다섯 개는 한국 팀이다. 특히 세계 여성 최초 히말라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