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운림산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주말마다 운림산방에 그림시장 선다

    주말마다 운림산방에 그림시장 선다

    남도예술은행이 전남 진도군 '운림산방' 안 역사관 로비에서 미술품을 경매하고 있는 모습. 경매는 토요일마다 오전 11시에 열린다. [사진=프리랜서 오종찬] 전통 문화 유산이 많아 민속의 보고(寶庫)로 불리는 전남 진도군에 가면 꼭 들러야 할 곳이 있다. 의신면 사천리 첨찰산 자락에 자리한 '운림산방(雲林山房)'. 산수를 수묵으로 그리고 문학적인 게 특징인 남종화(南宗畵)의 ...
  • "수묵 향연에 빠져 보세요"…국제수묵비엔날레 한국화 본향 진도편

    "수묵 향연에 빠져 보세요"…국제수묵비엔날레 한국화 본향 진도편

    【진도=뉴시스】배상현 기자 = '추석연휴 한국화의 본향 진도에서 펼쳐지는 수묵 향연에 빠져보세요.' 한국 남종화의 산실인 진도 운림산방 일원에서 펼쳐지는 2018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는 '전통 수묵의 재발견'이란 소주제를 구현하고 있다. 24일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사무국에 따르면 수묵여행을 제대로 즐기기 위한 동선으로 진도타워, 진도대교(녹진관광지)→ 진도개...
  • 진도 운림산방에 한국화가 '전정 박항환 미술관' 개관

    진도 운림산방에 한국화가 '전정 박항환 미술관' 개관

    【진도=뉴시스】박상수 기자 = 전남 진도군은 한국화가 전정 박항환(71) 화백의 작품 세계를 감상할 수 있는 미술관이 최근 운림산방에 개관했다고 9일 밝혔다. 전정 미술관에는 박 화백이 18세때 그린 초기 작품에서 최근 작품까지, 그의 그림 인생 전체를 아우르는 작품 130점으로 구성됐으며, 작품들은 박 화백이 진도군에 무상 기증했다. 의신면 칠전리 출신인 박 ...
  • 남도 화맥 잇는 허진 개인전 … 운림산방 선조들 초상 선봬

    남도 화맥 잇는 허진 개인전 … 운림산방 선조들 초상 선봬

    허진(53·사진) 전남대 교수는 전남 진도군 운림산방의 5대손이다. 소치 허련(1807∼92)부터 미산 허형(1862∼1938), 남농 허건(1908∼87)으로 이어지는 남도 화맥을 잇는다. 그러나 그의 그림은 고즈넉한 산수화가 아니다. 세상의 모순을 고민하는 현실비판적 회화다. 도심 속 인간의 익명성·소외, 동물과 인간의 관계 등이 반추상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주말마다 운림산방에 그림시장 선다

    주말마다 운림산방에 그림시장 선다 유료

    남도예술은행이 전남 진도군 '운림산방' 안 역사관 로비에서 미술품을 경매하고 있는 모습. 경매는 토요일마다 오전 11시에 열린다. [사진=프리랜서 오종찬] 전통 문화 유산이 많아 민속의 보고(寶庫)로 불리는 전남 진도군에 가면 꼭 들러야 할 곳이 있다. 의신면 사천리 첨찰산 자락에 자리한 '운림산방(雲林山房)'. 산수를 수묵으로 그리고 문학적인 게 특징인 남종화(南宗畵)의 ...
  • 남종화 산실 운림산방 복원|소치가 살던 옛 모습 되살려 유료

    우리 나라 남종화의 본격적 산실로 꼽히는 운림산방이 3년여만에 드디어 복원, 3일 하오 1시 복원식을 갖고 그 모습을 드러내게 됐다. 운림산방은 1백25년 전인 1857년 당대 남종화의 대가이자 시·서·화 삼??로 이름높던 소치 허유(l808∼1893년)가 향리인 전남 진도군의 의신면 사천리에 지은 집으로 만년을 보내며 그의 예술을 완성시켰던 곳이다. 27세 ...
  • [#여행어디]진도의 소리, 진도의 그림

    [#여행어디]진도의 소리, 진도의 그림 유료

    ... 예술진흥담당은 “토요민속여행은 무료 공연으로 진행되고 있다”며 “여름휴가를 맞아 가족 단위로 공연을 찾는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우리의 수묵화, 5대째 화맥 잇는 소치의 '운림산방' 진도에는 '소리'만 있는 것이 아니다. 소치 허련 선생의 자손들이 5대째 화맥을 이어오고 있는 수묵화의 고장이기도 하다. [화가 소치 허련 집안의 숨결이 살아 숨 쉬는 화실 `운림산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