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요즘 웰빙가에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요즘 웰빙가에선] 게임 덕에 체중 감소?

    [요즘 웰빙가에선] 게임 덕에 체중 감소? 유료

    ... 아이들의 TV나 컴퓨터 사용 시간을 항상 물어본다. 하루 2시간 이상인 경우 비만의 위험이 높다고 알려져 있어 사용 시간을 2시간 미만으로 권장하게 된다. 하지만 아이의 대답대로 요즘은 손바닥 위의 스마트폰이 대세다. 틈나는 대로 꾸준히 한다는 말이 맞다. 밥을 먹으면서도, 걸어가면서도, 심지어 다른 사람과 대화를 하면서도 눈은 스마트폰을 향하고 있다. 프리랜서 공정식 ...
  • [요즘 웰빙가에선] 샐러드의 함정

    [요즘 웰빙가에선] 샐러드의 함정 유료

    ... 종류의 샐러드 드레싱으로 옮겨간다. 생각해보면 사라다보다 샐러드라는 단어가 우리에게 익숙해지게 되기까지 일본어의 잔재만 흐려진 것이 아니다. 우리에게 익숙한 샐러드의 내용물도 변해왔다. 요즘 주변에서 다이어트를 위해 샐러드로 끼니를 대신한다는 사람들을 자주 본다. 환자 중에도 건강을 위해 샐러드로 아침 식사를 한다는 이가 꽤 있다. 채소에는 식이섬유와 각종 비타민·미네랄이 풍부하다. ...
  • [요즘 웰빙가에선] 다이어트에 대한 오해

    [요즘 웰빙가에선] 다이어트에 대한 오해 유료

    “여름휴가 전에 살 빼야 해요.” 이맘때면 어김없이 듣는 말이다. 비만은 만성질병이라 평생 노력해야 한다는 나의 말은 엄마의 잔소리처럼 들리는지 귀를 막고 싶은 표정이다. 이런 환자들은 들어오자마자 식욕 억제제를 찾는다. 비만 치료약이 있다는 것은 의사나 환자 모두에게 반가운 일이다. 하지만 치료를 하는 사람과 받는 사람이 바라보는 방향이 다르면 난감해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