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외상센터 지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트럼프 복심 밀리 “미국인들 주한미군 왜 필요한지 물어”

    트럼프 복심 밀리 “미국인들 주한미군 왜 필요한지 물어” 유료

    ... 펜타곤(국방부)에서 밀리 의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사람으로 통한다. 제임스 김 아산정책연구원 미국센터장은 “밀리 의장은 비즈니스 감각이 있는 장군으로 유명하며, 트럼프의 복심”이라고 말했다. 아버지가 ...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과 관련, “한·일 두 나라가 2016년 체결한 지소미아는 지역의 안보와 안정을 위한 핵심”이라며 “두 나라가 이를 연장하길 바란다”고 했다. 그러면서 “한·일이 ...
  • [현장에서] 미국, 한·일 중재 두 문장…일본·호주와 전략대화는 16개항

    [현장에서] 미국, 한·일 중재 두 문장…일본·호주와 전략대화는 16개항 유료

    ... 둘째),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맨 왼쪽) 등이 지난 2일(현지시간) 태국 방콕에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부 장관 회의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미 국무부는 2일 ... 저지하기 위한 미국의 막판 관여가 절실했던 시점,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고노 다로 일본 외상, 머리스 페인 호주 외교장관과 함께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 지역 발전을 위해 능동적으로 ...
  • 폼페이오 사이에 두고, 강경화·고노 악수도 안했다

    폼페이오 사이에 두고, 강경화·고노 악수도 안했다 유료

    ... 마친 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양팔을 뻗어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고노 다로 일본 외상에게 기념촬영 포즈를 권하고 있다. 이날 한·일 외교장관은 굳은 표정에 악수도 하지 않았다. ... 아니다”고 덧붙였다. 이날 모두발언은 각국 취재진 수백 명이 모인 센타라 그랜드 컨벤션 센터 안에 있는 미디어센터에 생중계됐다. 다자회의나 국제기구에서 '엄중한 우려'라는 표현은 매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