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화 마스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혁재의 사람사진] 어머니는 2만㎞ 순례했고, 아들은 어머니를 찍었다

    [권혁재의 사람사진] 어머니는 2만㎞ 순례했고, 아들은 어머니를 찍었다 유료

    영화 카일라스 가는 길의 감독 정형민 씨와 주연 이춘숙 씨 1934년생 어머니(이춘숙)는 아들이 인류학자가 되길 바랐다. 서른여섯에 낳은 아들이었다. 아들(정형민)은 캐나다 맥마스터대에서 문화인류학을 공부했다. 정약용 후예다운 인류학자가 되라는 어머니의 뜻을 따랐다. 오래전 서부 경남에서 이춘숙을 모르면 간첩이라 할 정도의 어머니였다. 진주여고, 수도여자사범대학을 ...
  • [권혁재의 사람사진] 어머니는 2만㎞ 순례했고, 아들은 어머니를 찍었다

    [권혁재의 사람사진] 어머니는 2만㎞ 순례했고, 아들은 어머니를 찍었다 유료

    영화 카일라스 가는 길의 감독 정형민 씨와 주연 이춘숙 씨 1934년생 어머니(이춘숙)는 아들이 인류학자가 되길 바랐다. 서른여섯에 낳은 아들이었다. 아들(정형민)은 캐나다 맥마스터대에서 문화인류학을 공부했다. 정약용 후예다운 인류학자가 되라는 어머니의 뜻을 따랐다. 오래전 서부 경남에서 이춘숙을 모르면 간첩이라 할 정도의 어머니였다. 진주여고, 수도여자사범대학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