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엔아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검찰 '윤 총경 의혹' 경찰청·수서경찰서 압수수색 유료

    ...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부장 박승대)는 15일 오전 10시쯤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과 강남구 수서경찰서에 수사관들을 보내 윤 총경 관련 자료 확보에 나섰다. 윤 총경은 2016년 특수잉크 제조업체 녹원씨엔아이(옛 큐브스) 정모(45) 전 대표로부터 수천만 원 상당의 주식을 받고 수사를 무마해준 혐의를 받는다. 당시 수서경찰서가 정 전 대표의 사기·횡령·배임 사건을 수사했으며 사건을 불기소의견으로 ...
  • 윤 총경, 조국펀드 관련사 알선수재 혐의 구속 유료

    ... 이승현)와 동업자 유모 전 유리홀딩스 대표가 2016년 운영한 클럽이 경찰 수사를 받자 옛 부하직원들을 통해 알아본 상황을 유 전 대표에게 알려준 혐의를 받는다. 특수잉크 제조업체 녹원씨엔아이(전 큐브스)의 정모 전 대표가 횡령 등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을 때 수사 무마에 개입하는 대가로 수천만원대 주식을 받은 혐의도 적용됐다. 윤 총경은 이날 모든 혐의를 부인하며 “검찰이 조국 ...
  • 검찰, 버닝썬 사건 윤 총경 영장청구…조국펀드 수사와 이어지나 유료

    ... 받았다. 경찰은 단속 내용 유출과 관련한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에 대해 기소 의견을 달아 지난 6월 윤 총경을 검찰에 송치했다. 사건을 넘겨받은 검찰은 윤 총경이 특수잉크 제조업체 녹원씨엔아이(옛 큐브스)의 정모(45) 전 대표로부터 수천만원대 뇌물을 수수한 정황을 새로 포착했다. 정 전 대표는 승리 측에게 윤 총경을 소개해 준 인물이다. 검찰은 정 전 대표가 2016년 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