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업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탐사J] 상조의 배신…죽음 그 후가 더 두렵습니다

    [탐사J] 상조의 배신…죽음 그 후가 더 두렵습니다 유료

    ━ 상조업체 폐업과 함께 날아간 김옥자 할머니의 바람 김옥자(74) 할머니는 홀로 산다. 서울 동대문 일대에선 '폐지 할머니'로 불린다. 영하의 날씨에도 굽은 허리 한 번 펴지 못하고 매일 신문과 상자를 줍는다. 10시간 이상 폐지를 주워 버는 돈은 하루 4000원 남짓. 끼니를 해결하기에도 부족한 금액이다. 기자를 만난 할머니는 “오전 내내 일하며 벌었다”며 ...
  • [탐사J] 상조의 배신…죽음 그 후가 더 두렵습니다

    [탐사J] 상조의 배신…죽음 그 후가 더 두렵습니다 유료

    ━ 상조업체 폐업과 함께 날아간 김옥자 할머니의 바람 김옥자(74) 할머니는 홀로 산다. 서울 동대문 일대에선 '폐지 할머니'로 불린다. 영하의 날씨에도 굽은 허리 한 번 펴지 못하고 매일 신문과 상자를 줍는다. 10시간 이상 폐지를 주워 버는 돈은 하루 4000원 남짓. 끼니를 해결하기에도 부족한 금액이다. 기자를 만난 할머니는 “오전 내내 일하며 벌었다”며 ...
  • 미국 3대 병행수입 업체 사장도 "회사명 공개 말라, 문 닫게 된다"

    미국 3대 병행수입 업체 사장도 "회사명 공개 말라, 문 닫게 된다" 유료

    병행업체 사장, 안영미 이마트 부장과 병행업체 임원(왼쪽부터)이 미국 물류창고에 쌓인 병행수입 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지난달 22일 미국 뉴욕 맨해튼에서 70여㎞ 떨어진 곳의 한 대형 물류 창고. 미국에서 브랜드 제품을 구해 한국·일본·유럽 등에 공급하는 미 동부 최대의 병행수입업체 B사가 빌려 쓰는 창고다. 회색 콘크리트로 된 전체 건물의 4분의 1가량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