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어깨 근육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산재치료, 증상과 체질에 따라 한방요법 달라"

    "산재치료, 증상과 체질에 따라 한방요법 달라"

    한 가지 직업에 오래 종사하면 '직업병' 하나씩 가지고 있기 마련이다. 손목터널증후군, 어깨 결림, 거북목과 하지정맥류 등. 한의원을 빈번하게 찾는 이들은 일정한 통증이 반복적으로 찾아와 ... 적합한 처방을 받을 수 있으며 심신 안정, 쾌유를 위해 복합적인 치료가 가능하다. 타박상이나 근육, 인대, 힘줄 손상, 화상과 동상 등 피부 손상, 업무 과다와 스트레스로 인한 불면증과 피로증 ...
  • "현대인 대표 질병 거북목 일자목 치료는?"

    "현대인 대표 질병 거북목 일자목 치료는?"

    ... 방치하게 되면 목 디스크가 발생할 수 있다. 목 디스크는 심한 통증을 야기하고 심할 경우 어깨와 손 저림의 증상까지 나타나 수술에 이르므로 충분한 휴식과 바른 자세 유지 또는 조기 진료와 ... 통증을 유발하는 특징이 있다. 거북목이나 일자목인 대다수 사람들은 두통, 목 어깨 통증, 어깨결림, 소화불량, 피로 등의 증상을 경험한다. 통증이 생기면 신경염증과 혈관 눌림, 근육 긴장을 ...
  • 이제 ITP 들어간 키움 안우진, 1군 복귀까진 시간 더 필요

    이제 ITP 들어간 키움 안우진, 1군 복귀까진 시간 더 필요

    어깨 염증 문제로 재활군에서 몸을 만들고 있는 안우진. 1군 복귀까지는 시간이 더 필요한 상황이다. IS 포토 1군 복귀까진 시간이 더 필요하다. 키움 오른손 투수 안우진(21)의 ... 천천히 하라고 했다"고 밝혔다. 허리 통증이 문제는 아니다. 구단 관계자는 "안우진은 오른 어깨 근육에 염증 증세가 있다. 23일부터 ITP 훈련을 시작했고 15m를 던졌다"고 말했다....
  • [더오래]바르게 걷기 어렵다? '뒷다리'로 걸어보세요

    [더오래]바르게 걷기 어렵다? '뒷다리'로 걸어보세요

    ... 그 자체에 집중해보자. 걸을 때 발바닥에서 느껴지는 압력, 무릎이 구부러지는 것, 엉덩이 근육의 움직임을 느끼면서 천천히 걷는 것 자체에 집중해보자. 잡념이 사라지고 당신의 뇌는 맑아질 ... 앞으로 많이 흔들면서 걷는 이른바 파워워킹을 하는 사람을 자주 보는데, 파워워킹은 가슴 앞쪽 근육을 사용하는 것으로 스피드를 내기가 쉽지 않고 오히려 어깨에 무리가 가서 충돌증후군을 일으킬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도우미에서 주인공 된 정재원 “기분이 완전 달라요”

    도우미에서 주인공 된 정재원 “기분이 완전 달라요” 유료

    ... 트레이닝을 매일 1~2시간씩 했다. 평창올림픽 당시 그는 키 1m75㎝, 체중 60㎏이었다. 2년 만에 만난 정재원은 키가 크고 어깨는 떡 벌어져 있었다. 그는 “매스스타트는 쇼트트랙처럼 몸이 부딪히는 경우가 있다. 몸이 커야 유리하다. 근육량을 많이 늘려서 지금은 키 1m79㎝, 체중 63㎏ 정도”라고 했다. 경기를 앞두고 정재원은 탄수화물을 집중적으로 섭취해 체중을 ...
  • 도우미에서 주인공 된 정재원 “기분이 완전 달라요”

    도우미에서 주인공 된 정재원 “기분이 완전 달라요” 유료

    ... 트레이닝을 매일 1~2시간씩 했다. 평창올림픽 당시 그는 키 1m75㎝, 체중 60㎏이었다. 2년 만에 만난 정재원은 키가 크고 어깨는 떡 벌어져 있었다. 그는 “매스스타트는 쇼트트랙처럼 몸이 부딪히는 경우가 있다. 몸이 커야 유리하다. 근육량을 많이 늘려서 지금은 키 1m79㎝, 체중 63㎏ 정도”라고 했다. 경기를 앞두고 정재원은 탄수화물을 집중적으로 섭취해 체중을 ...
  • [Hello, 헬스] 집에서도 면역력 올리자…초간단 운동 3가지

    [Hello, 헬스] 집에서도 면역력 올리자…초간단 운동 3가지 유료

    ... 돌리기 운동이다. 골반 너비로 서서 아랫배에 힘을 가볍게 주고, 팔꿈치를 앞으로 쭉 뻗어 귀 옆까지 수직으로 올린다. 팔꿈치를 뒤로 천천히 넘겨서 돌린다. 양 관리사는 “굳어있는 어깨와 척추의 자세를 바르게 만들어주는 효과가 있으며 뭉친 근육을 풀어주고, 혈액순환 기능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