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예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양예빈 400m도 신기록…올시즌 성인 1위와 '0.1초 차'

    양예빈 400m도 신기록…올시즌 성인 1위와 '0.1초 차'

    [앵커] 두 달 전 소년 체전 이어달리기에서 시원한 역전 질주로 박수 받은 열다섯 소녀, 양예빈 선수가 또 한번 사람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29년 동안 깨지지 않았던 여중부 400m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김나한 기자입니다. [기자] 400m 달리기지만 양예빈이 맨 앞으로 나서기까지 15초 정도밖에 걸리지 않았습니다. 결승선이 가까워질 수록 다른 선수들과 거리는 ...
  • 육상 기대주 양예빈, 200m 개인 최고기록 작성

    육상 기대주 양예빈, 200m 개인 최고기록 작성

    스타트 포즈를 취한 양예빈. 계룡=프리랜서 김성태 육상 기대주 양예빈(15·계룡중)이 200m 개인 최고기록을 세우며 우승했다. 아쉽게도 여중부 기록 갱신은 다음 기회로 미뤘다. 양예빈은 28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육상경기장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제40회 전국시도대항육상경기대회 여자 중학교 200m 결승에서 24초92를 기록, 대회신기록(종전 25초04)으로 ...
  • 양예빈 '시원한 질주' 비결…체중 2배 힘 끌어내는 '발목'

    양예빈 '시원한 질주' 비결…체중 2배 힘 끌어내는 '발목'

    [앵커] 15살 중학생, 양예빈 선수의 질주는 몇 번을 봐도 시원시원합니다. 키도 그렇게 크지 않은데 왜 이렇게 잘 뛸까 신기한데, 과학적인 측정을 거쳐서 그 비결을 찾아봤습니다. 양예빈은 발목, 무릎의 힘을 쓰는 법이 좀 달랐습니다. 백수진 기자입니다. [기자] 앞서 달리는 선수가 50m 이상 차이를 벌려도 따라붙어 기어코 역전하는 양예빈은 열다섯, 중학교 ...
  • 양예빈 '시원한 질주' 비결…체중 2배 힘 끌어내는 '발목'

    양예빈 '시원한 질주' 비결…체중 2배 힘 끌어내는 '발목'

    [앵커] 15살 중학생, 양예빈 선수의 질주는 몇 번을 봐도 시원시원합니다. 키도 그렇게 크지 않은데 왜 이렇게 잘 뛸까 신기한데, 과학적인 측정을 거쳐서 그 비결을 찾아봤습니다. 양예빈은 발목, 무릎의 힘을 쓰는 법이 좀 달랐습니다. 백수진 기자입니다. [기자] 앞서 달리는 선수가 50m 이상 차이를 벌려도 따라붙어 기어코 역전하는 양예빈은 열다섯, 중학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BTS 뷔 오빠 만나고 싶은 '육상계 김연아' 양예빈

    BTS 뷔 오빠 만나고 싶은 '육상계 김연아' 양예빈 유료

    '폭풍 질주' 동영상으로 스타가 된 양예빈은 '자만하지 않겠다. 당면 목표는 여 중 부 200, 400m 기록을 깨는 것“이라고 했다. 양예빈의 스타트 동작을 연속촬영해 합성한 사진. 프리랜서 김성태 최근 누리꾼 사이에선 한 소녀의 질주가 화제가 됐다. 지난 5월 전국소년체전 여자 1600m 계주(4×400m) 경기에 출전한 마지막 주자가 50m 이상 앞서 ...
  • BTS 뷔 오빠 만나고 싶은 '육상계 김연아' 양예빈

    BTS 뷔 오빠 만나고 싶은 '육상계 김연아' 양예빈 유료

    '폭풍 질주' 동영상으로 스타가 된 양예빈은 '자만하지 않겠다. 당면 목표는 여 중 부 200, 400m 기록을 깨는 것“이라고 했다. 양예빈의 스타트 동작을 연속촬영해 합성한 사진. 프리랜서 김성태 최근 누리꾼 사이에선 한 소녀의 질주가 화제가 됐다. 지난 5월 전국소년체전 여자 1600m 계주(4×400m) 경기에 출전한 마지막 주자가 50m 이상 앞서 ...
  • [라이프 스타일] '내장 먹는 언니'가 힙하다, 한여름 곱창 열풍

    [라이프 스타일] '내장 먹는 언니'가 힙하다, 한여름 곱창 열풍 유료

    ... 기온이 33도에 달했던 18일 오후 2시. 장안동의 한 곱창집 앞 의자에 젊은 여성 두 명이 부채질을 하며 앉아 있었다. 가게 문은 닫혀 있다. 오픈 시간은 오후 3시. 가평에서 왔다는 양예빈(21)씨는 “오픈과 동시에 자리를 잡기 위해 한 시간 일찍 왔다”며 “저녁 시간엔 더 오래 기다릴 것 같아 낮 시간을 택했다”고 말했다. 이곳은 그룹 '마마무' 멤버인 화사의 단골 곱창집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