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성희의 문화참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성희의 문화참견] “행복한 노년의 조건은 일·여행·연애”

    [양성희의 문화참견] “행복한 노년의 조건은 일·여행·연애”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건강만 하다면 60세 이후가 제일 행복하다는 얘기가 있다. 자녀교육, 조직생활 다 마무리하고 더는 남 눈치 안 보고 부질없는 욕망에도 벗어나 진짜 나를 위한 삶이 가능하다는 ... 수 있고, 이렇게 타인을 내가 높이면 나도 그로부터 존경받게 됩니다. 이걸 망각할 때 갑질문화라는 게 생겨나죠.” 한국은 '분노사회'이기도 한데, 그는 주변에 100세 넘긴 사람들의 공통점이 ...
  • [양성희의 문화참견] “소나무도 공부하려는 듯 고개 숙이는 곳이 한국 서원”

    [양성희의 문화참견] “소나무도 공부하려는 듯 고개 숙이는 곳이 한국 서원”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그는 “서원이 왜 좋은가”라는 질문에 “서원에 가보면 안다”고 했다. “외국 유명 학자들을 서원으로 안내하면 모두 황홀해 했다. 왜 이렇게 좋은 걸 우리는 잘 몰라볼까 ... 위원회는 서원이 “오늘날까지 교육과 사회적 관습 형태로 지속되고 있는 한국의 성리학과 관련된 문화적 전통의 증거이자, 중국의 성리학이 한국의 여건에 맞게 변화라는 역사적 과정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
  • [양성희의 문화참견] 토건형 문화국가로 가는 길

    [양성희의 문화참견] 토건형 문화국가로 가는 길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문화체육관광부가 현재 1124개인 박물관·미술관을 오는 2023년까지 186개 더 늘리기로 했다. 박물관은 1013개, 미술관은 297개, 총 1310개로 늘어난다. ... 운영이나 활성화해라' '언제까지 하드웨어 타령인가, 지방 곳곳에 건물은 화려한데 소프트웨어 없는 문화공간이 개점휴업 상태인 것은 안 보이는가'라며 미술계 여론도 냉랭하다. 정준모 전 국립현대미술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