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쌍둥이자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대 호흡' 연경·다영 그리고 재영...공존도 긍정 전망

    '국대 호흡' 연경·다영 그리고 재영...공존도 긍정 전망 유료

    ... 백어택으로 이어졌다. 이런 장면은 이제 2020~2021시즌 V-리그에서 자주 볼 수 있다. 쌍둥이 자매와 김연경이 흥국생명에서 한솥밥을 먹는다. 일각에서는 독주 체제를 우려한다. 리그 흥미가 ... 향상된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의 전술 운영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이다. 이재영, 이다영 자매는 뛰어난 자기 관리 능력을 본받고 싶다며 김연경을 롤모델로 꼽기도 했다. 두 선수의 성장도 ...
  • "후배들 위해 연봉 양보"…김연경, 1년 3억5000만 원에 국내 복귀

    "후배들 위해 연봉 양보"…김연경, 1년 3억5000만 원에 국내 복귀 유료

    ... 복귀의 가장 관건인 연봉에서 1년 3억5000만 원에 합의했다. 해외 무대에서 연봉 10억 원 이상을 받아오던 김연경은 V리그 복귀 시 최고 몸값이 당연시됐다. 하지만 흥국생명은 '쌍둥이 자매' 이재영(6억 원) 이다영(4억 원)과 총 10억 원에 계약, 샐러리캡(23억 원) 한도가 넉넉하지 않았다. 김연경이 흥국생명과 계약 시 최대로 받을 수 있는 6억 5000만 원에 사인할 ...
  • 샐러리캡 등 과제…김연경 복귀 가능성은?

    샐러리캡 등 과제…김연경 복귀 가능성은? 유료

    ... 여자부의 샐러리캡을 기존 14억 원에서 2020~2021시즌 23억 원(연봉 18억 원, 옵션 5억 원)으로 올려 김연경이 복귀할 수 있는 환경은 더욱 갖춰졌다. 이미 이재영과 이다영 쌍둥이 자매를 붙잡는데 10억을 소진한 흥국생명. 여자 배구 규약과 남은 금액 상 김연경이 흥국생명과 도장을 찍을 시 받게 될 최대 계약 규모는 6억 5000만원으로 전망된다. 그런데 흥국생명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