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식당 간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도루묵이 풍년이래요” 펄떡이는 겨울 바다를 맛보다

    “도루묵이 풍년이래요” 펄떡이는 겨울 바다를 맛보다 유료

    ... 도루묵은 지금 가장 맛있다. 팔뚝만 한 오징어와 요즘 잔뜩 맛이 올랐다는 쥐치를 회 떠 인근 식당으로 갔다. 항구 주변의 모든 식당이 겨울 메뉴로 내놓은 도루묵찌개를 주문했다. 쫀득쫀득한 오징어, ... 대변한다. 47년을 이어온 '대성집'에 들어갔다. 순댓국(7000원)도 팔지만, 이 집의 간판 메뉴는 소머리국밥(8000원)이다. 진득한 국물이 보약 같았다. 머리 고기와 우설이 곰치살처럼 ...
  • “도루묵이 풍년이래요” 펄떡이는 겨울 바다를 맛보다

    “도루묵이 풍년이래요” 펄떡이는 겨울 바다를 맛보다 유료

    ... 도루묵은 지금 가장 맛있다. 팔뚝만 한 오징어와 요즘 잔뜩 맛이 올랐다는 쥐치를 회 떠 인근 식당으로 갔다. 항구 주변의 모든 식당이 겨울 메뉴로 내놓은 도루묵찌개를 주문했다. 쫀득쫀득한 오징어, ... 대변한다. 47년을 이어온 '대성집'에 들어갔다. 순댓국(7000원)도 팔지만, 이 집의 간판 메뉴는 소머리국밥(8000원)이다. 진득한 국물이 보약 같았다. 머리 고기와 우설이 곰치살처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