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청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종영 '사이코지만괜찮아' 길이 기억될 명대사들

    종영 '사이코지만괜찮아' 길이 기억될 명대사들

    ... 받았다. 종영까지 단 하루만을 남겨둔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매 순간이 레전드로 기억될 만큼 많은 명대사를 탄생시켰다. 이에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떠나보내기 전 시청자들의 아쉬움을 달래줄 명대사를 짚어봤다. "가족을 목숨 걸고 지키는 거.. 생각해 보니까 꽤 멋지고 근사한 거 같아" 지난 13회에서는 문강태(김수현)가 가족사진을 찍는 현장에 나타나는 ...
  • 흙탕물 분수, 계곡이 된 도심…시청자 제보 영상

    흙탕물 분수, 계곡이 된 도심…시청자 제보 영상

    [앵커] 일주일 넘게 폭우가 이어지면서 지금까지 26명이 숨진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오늘(8일)도 아찔했던 순간을 많은 시청자께서 제보해주셨습니다. 특히 오늘은 광주와 경남 쪽에서 위험한 상황이 이어졌는데 도심이 거센 계곡처럼 변했고 거리 한복판에서 흙탕물이 분수처럼 솟아올랐습니다. 정재우 기자입니다. [기자] 불어난 강물에 전깃줄이 사정없이 부딪힙니다. 세찬 ...
  • 광주역 오가는 열차 끊기고…버스 차고지 통째 침수

    광주역 오가는 열차 끊기고…버스 차고지 통째 침수

    ... 많이 나와 버렸어요.] 불어난 물로 인근 농지 수백여 ha가 물에 잠겼고, 영산강의 지천인 문평천 제방 일부가 무너졌습니다. 저지대 마을 주민에게는 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화면제공 : 시청자 김효식) JTBC 핫클릭 수상스키장 통째로 '둥둥'…전국서 보내온 제보 영상 '한 지붕 두 하늘'…중부 비 쏟아지는데 남부는 폭염특보 울산서도 차량 휩쓸려 운전자 사망…전국 곳곳 ...
  • "난리가 났다"…넘쳐난 피아골, 화개장터 물바다

    "난리가 났다"…넘쳐난 피아골, 화개장터 물바다

    ... 집집마다 들아가서 어르신들 보고 대피하라고…] 집중호우로 대구와 경북에서도 낡은 주택이 쓰러지고 도로가 끊기는 등 하룻밤 새 영남에서만 300건 넘는 피해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화면제공 : 시청자 김상진 구경돈 김미선) JTBC 핫클릭 용인 골프장서 산사태, 사무실 덮쳐…매몰된 직원 구조 '하구핏' 위력에 폭포도 거꾸로…소멸해도 한반도 영향 공장 옆 야산 무너지며 작업장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랑의 불시착' 씩씩한 여성 덕…일본서 또 달아오르는 한류 붐

    '사랑의 불시착' 씩씩한 여성 덕…일본서 또 달아오르는 한류 붐 유료

    ... 건 역시 코로나19 때문일 것이다. 당시엔 갑자기 한국에 일본 욘사마 팬들이 몰려왔다. 특히 '겨울연가' 촬영지 춘천 남이섬 등에 관광객이 확 늘어났다. '사랑의 불시착'에 대해 일본 시청자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강연을 했을 때도 역시 촬영지에 대해 알고 싶다는 질문이 많았다. 아마도 코로나19만 아니었다면 지금쯤 많은 팬이 촬영지를 순례하러, 그리고 출연자를 만나러 한국에 왔을 ...
  • [선데이 칼럼] 왜 그 자리에 있는가

    [선데이 칼럼] 왜 그 자리에 있는가 유료

    ... 행정부를 견제해야 할 집권당 의원들은 정권의 거수기로 스스로 추락한다. 거기에 공정보도를 해야 할 공영방송도 지원군 노릇을 하다 '권언유착' 의혹까지 만들어내고 있다. 국민에 대한 배신이요, 시청자들을 농락하는 짓이다. 아직도 그것이 국가와 국민을 위한 책임감에서 나온 거라고 주장할 텐가. 대통령의 (아니 대통령의 열혈지지자들의) 눈치만 살피다 그런 건 아닌가. 로마 정치가 세네카는 ...
  • [선데이 칼럼] 왜 그 자리에 있는가

    [선데이 칼럼] 왜 그 자리에 있는가 유료

    ... 행정부를 견제해야 할 집권당 의원들은 정권의 거수기로 스스로 추락한다. 거기에 공정보도를 해야 할 공영방송도 지원군 노릇을 하다 '권언유착' 의혹까지 만들어내고 있다. 국민에 대한 배신이요, 시청자들을 농락하는 짓이다. 아직도 그것이 국가와 국민을 위한 책임감에서 나온 거라고 주장할 텐가. 대통령의 (아니 대통령의 열혈지지자들의) 눈치만 살피다 그런 건 아닌가. 로마 정치가 세네카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