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티브 윌리엄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스티브 윌리엄스, "노예 발언 부풀려졌다"

    스티브 윌리엄스, "노예 발언 부풀려졌다"

    타이거 우즈의 전 캐디 스티브 윌리엄스(왼쪽)와 타이거 우즈[골프위크 홈페이지] 타이거 우즈 전 캐디 스티브 윌리엄스가 자신의 책을 낸 출판사에 불만을 표했다. 윌리엄스는 2일 자서전 '아웃 오브 더 러프(out of the rough)'를 출간했다. 이 책에서 '무례하게 집어던진 클럽을 줍기 위해 허리를 굽힐 땐 내가 노예가 된 느낌이었다'는 부분이 화...
  • [골프]'최고 캐디' 스티브 윌리엄스 "우즈와 다시 일 할수도"

    【서울=뉴시스】표주연 기자 = 뉴질랜드 출신 명캐디인 스티브 윌리엄스(50)가 타이거 우즈(38· 미국)와 다시 일을 할수 있다는 의사를 밝혔다. 2일(한국시간) AP통신에 따르면 타이거 우즈의 캐디였던 스티브 윌리엄스는 은퇴할 계획이지만 파트타임 제안을 받아들인다면 내년에 타이거 우즈와 팀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2주전 윌리엄스는 아담 스콧과의 계약을 3년...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