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숙명여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각도 달리 보면 무죄" 숙명여고 교사 주장, 대법서 통할까

    "각도 달리 보면 무죄" 숙명여고 교사 주장, 대법서 통할까 유료

    ━ 판결 다시보기 지난달 22일 오후. 한참을 이어진 선고가 끝났을 때쯤 숙명여고 전 교무부장 현모(52)씨의 얼굴은 벌겋게 상기된 모습이었습니다. 다시 구치소로 가려 피고인석 옆을 걸어 나오던 현씨는 잠시 휘청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숙명여고 사건은 처음 재판이 시작될 때부터 '직접 증거 없는 사건'으로 불렸습니다. 현씨와 두 딸은 일관되게 ...
  • [단독] “1년 만에 95등→1등 된 사례 있다” 숙명여고 쌍둥이 아빠의 몸부림

    [단독] “1년 만에 95등→1등 된 사례 있다” 숙명여고 쌍둥이 아빠의 몸부림 유료

    숙명여고 시험문제를 딸들에게 유출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받은 전 교무부장 현모(52)씨가 항소심에서도 무죄 주장을 굽히지 않을 전망이다. 현씨 측 변호인은 '단기간에 성적이 급격하게 오르는 게 충분히 가능하다'는 내용을 포함해 100페이지에 달하는 분량의 항소이유서를 준비하고 있다. 시험문제 유출 혐의를 받는 전 숙명여고 교무부장 현모...
  • 숙명여고 전 교무부장, 변호사로 현직 검사장 남편 선임 유료

    쌍둥이 딸에게 시험문제를 유출했다는 의혹을 받고 구속된 숙명여고 전 교무부장 현모(52)씨 재판이 서울중앙지법 형사24단독 이현경(36·사법연수원 38기) 판사 심리로 진행중이다. 지난 12일과 19일 두 차례 재판이 열렸다. 현씨는 지난해 말 공판준비 기일부터 서울고법 판사 출신인 임정수(53·사법연수원 22기) 변호사를 선임했다. 경찰 조사 단계에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