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상위권 대학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상위권 대학 대기자 제도 남발…학생들만 골탕

    상위권 대학 대기자 제도 남발…학생들만 골탕

    국내 유수대학들의 대기자 제도(waiting list)남용이 점점 심각한 상황으로 치닫고 있는 것으로 지적됐다. 대학들마다 이상적인 학생들로 새학년 그룹을 채우기 위해 필요이상 많은 ... 합격통보를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수를 공개하면서 더욱 가시화되고 있다. 집계에 따르면 뉴욕타임스가 상위권대학들 중 대기자 제도를 운영하는 대학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조사에 응한 60개 대학들 중 ...
  • 대입컨설팅:상위권 사립대 수시 선발 수능 등급 싸움 벌여야

    ... 8.특별활동상황, 9.교외체험학습상황, 10.교과학습발달상황(세부능력 및 특기사항)' 등 각 상위권 대학에서 중요시하는 항목에 관한 올바른 기록을 위한 가이드는 전혀 없고 오히려 학생들이 이를 ... 수능성적이 좋은 학생도 똑같은 혜택을 보게 된다. 그러나 올해 입시의 가장 큰 특징은 위 상위권사립대학들은 50%의 수능우선선발 학생들 말고 나머지 50%는 '학생부+수능+논술'로 선발하기 ...
  • 김진경 대입개편특위장 "학종·수능 적정비율 일률 제시 곤란"

    김진경 대입개편특위장 "학종·수능 적정비율 일률 제시 곤란"

    ... 15개 대학의 학종 비중은 2019학년도 43.6%에 달한다. 반면 수능 중심의 정시모집은 2010학년도 42.1%에서 2019학년도 20.7%로 축소된다. 그러나 김 위원장은 "수도권 상위권대학들을 모니터링 해 권고할 수는 있겠지만 전국의 대학에 학종과 수능의 적정 비율을 일률적으로 제시할 수는 없다"며 난색을 표했다. 그는 "지방 사립대와 전문대는 수능전형으로 뽑는 경우가 ...
  • KIS 한국국제학교, 입학생 천명 넘어서....글로벌 국제학교 수준으로 성장

    KIS 한국국제학교, 입학생 천명 넘어서....글로벌 국제학교 수준으로 성장

    ... KIS가 엄격한 교육과정 운영, 자율적인 캠퍼스 분위기, 다른 국제학교 대비 저렴한 학비 등을 바탕으로 단기간에 성장할 수 있었던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올해 두차례 배출된 졸업생들이 미국 상위권대학과 아시아 상위권대학들에 입학한 것이 주요한 영향을 미쳤다고 밝혔다. 특히 KIS제주는 내/외국인이 모두 입학이 가능한 기숙학교이며, 미국과 한국 학력을 동시에 인정받을 수 있다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98학년 대입요강…중상위권 복수지원 기회 줄듯 유료

    ... 나눠 분할 모집한다. 올해도 지난해와 같이 '군' 이 다른 대학간에는 복수지원이 가능하지만 포항공대.연세대.고려대 (서울캠퍼스 법대. 사대제외).한양대 (법대일부제외).성균관대.이화여대 등 주요 상위권대학들이 지난해와 같이 '가' 군에 포진, 중.상위권 수험생의 실질적인 복수지원 기회는 많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전형방법 (인문사회.자연계기준)에서 학생부 외형 반영비율은 ▶포항공대등 ...
  • 달라진 97대입요강과 수험준비 요령 유료

    ... 40~44%를 특차로 뽑는등 정원 의 31%이상을 특차모집하는 대학이 35개나 된다.대부분이 상위권대학들이다.연세대는 특히 의예.치의예과 전원을 특차로 선발한다.각 대학이 특차모집을 크게 확대한 ... 경희.성균관.서울시립.광운.명지대 등도 가세했다.「나」군에는 서울.중앙.동국대 등이 입시를치른다.상위권 수험생 입장에서는 오히려 복수지원 기회가 줄어든셈이다. 고려대는 법대.사대,한양대는 법대,홍익대는 ...
  • 서른 두번째 교육부사령탑 조완규장관(일요인터뷰) 유료

    ... 전 서울대 총장은 교육행정의 최우선과제로 대학육성을 꼽았다. 국제경쟁에서 크게 뒤진 우리 대학들을 과감한 투자와 지원으로 제구실을 할 수 있게 키우지 않고는 우리 국가·사회의 미래가 없다는 ... 말씀해 주십시오. ▲새 제도가 수학능력시험의 채택여부를 대학자율에 맡기고 있는만큼 혹시 몇몇 상위권대학들이 본고사만을 치를 경우 국어·영어·수학등 3과목으로 제한될 수 밖에 없는 것이 현실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