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배철수의 음악캠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어느덧 25년 …"음악캠프가 인간 배철수 만들었죠"

    어느덧 25년 …"음악캠프가 인간 배철수 만들었죠" 유료

    라디오 스튜디오 안의 배철수. 그는 “폭넓은 청취층에 큰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사진 MBC] “솔직히 말하면 너무 오래 한 것이 맞다. 실수인 것처럼 말했지만 본심이다.” 12일 서울 마포구 상암 MBC에서 진행된 MBC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 25주년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배철수(62)가 말문을 열었다. 배철수는 방송 25주년 소감에 대해...
  • '음악캠프'방송 20년 DJ 배철수씨, 음반으로 책으로

    '음악캠프'방송 20년 DJ 배철수씨, 음반으로 책으로 유료

    '배철수의 음악캠프' 20주년을 맞은 배철수씨는 “지난 세월이 신선놀음에 도끼자루 썩는지 모르는 것처럼 지나갔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반백의 디스크 쟈키는 “철이 들까 봐 두렵다”고 했다. 올해로 방송 20주년을 맞은 MBC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의 DJ 배철수(57)씨. 그는 8일 오후 기자간담회에서 “음악과 함께 철들지 않고 즐겁게 살아온 것...
  • 17일로 7000회 맞는 MBC FM '음악캠프' DJ 배철수

    17일로 7000회 맞는 MBC FM '음악캠프' DJ 배철수 유료

    배철수란 이름은 동사 '듣다'의 목적어 같다. '라디오를 듣다'는 말만큼이나 '배철수를 듣다'란 말도 자연스럽다. 십 수년간 그의 목소리를 듣다보니 그렇게 여겨진다. 툭툭 내던지는듯한 말투는 때론 불친절해 보이지만, 그 중독성은 드세다. 1990년대를 추억하는 이들이라면, 그가 전해주던 '팝의 세계'에서 허우적댔던 기억 몇 토막쯤은 꺼낼 수 있다.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