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수현 청와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민주, 법사위에 윤호중 선출…"이번 주 원구성 마무리"

    민주, 법사위에 윤호중 선출…"이번 주 원구성 마무리"

    ... 출신 의원들을 배치했는데, 법사위를 희망했던 황운하, 최강욱 의원은 제외됐습니다. 황 의원은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 사건으로, 최 의원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아들에게 허위 인턴활동증명서를 ... 무조건 연다" 이해찬 "통합당, 시간 끌면 단독 개원…12일까지 원구성" [라이브썰전] 박수현 "이낙연과 식사하며 7개월짜리라도 당권 잡으라 조언" 민주당 "시간 끈다고 안 바뀌어"…통합당 ...
  • 문 대통령 "평등경제"…정부, 상법·공정거래법 입법 예고

    문 대통령 "평등경제"…정부, 상법·공정거래법 입법 예고

    ... 마시고요.] 일부에선 차기 대선 주자 1위인 이낙연 의원을 견제하기 위해 반이연대가 결성되는 게 아니냐는 분석까지 나왔습니다. 이 의원이 코너에 몰리자, 이 의원 측도 엄호에 나섰습니다. [박수현/전 청와대 대변인 (JTBC '전용우의 뉴스온' / 어제) : 행정부에서의 어떤 안정적인 경험을 했지만 이 험난한 정치권에서 정치인으로서의 역량을 제대로 시험받고, 검증받고 ...
  • 박수현 “문재인 정부, 남은 2년도 '태종의 시대'가 될 것”

    박수현 “문재인 정부, 남은 2년도 '태종의 시대'가 될 것”

    박수현청와대 대변인. 중앙포토 취임 3주년을 맞은 문재인 대통령에 대해 여권에서 '태종이다, 세종이다' 때 아닌 논쟁을 벌이는 가운데 박수현청와대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의 ... 조선의 기틀을 닦고 왕권을 강화해 정치 질서를 잡은 태종에 비유한 것이다. 그러자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지난 11일 연합뉴스TV 방송에 출연해 이 당선인의 발언에 대한 질문을 받고 “3년 ...
  • [이슈IN] 박수현 "문 대통령, 개혁 상징하는 태종 정치 이뤄내…남은 2년도 같을 것"

    [이슈IN] 박수현 "문 대통령, 개혁 상징하는 태종 정치 이뤄내…남은 2년도 같을 것"

    ... 방송 : JTBC 전용우의 뉴스ON (13:55~15:30) / 진행 : 전용우 [앵커] 박수현청와대 대변인 바로 만나보겠습니다. 어서 오십시오. 박수현 전 대변인, 문재인 정부의 초대 ... 문 대통령 태종 같은 모습 보일 것 민주당 압승…본인은 아쉽게 낙선했는데? 당락 떠나 청와대 대변인 출신들에게는 의무 있어 한국 정치권에서 '말의 품격' 있는 사람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생환한 홍준표 “통합당 돌아갈 것”…홍키즈 배현진도 입성

    생환한 홍준표 “통합당 돌아갈 것”…홍키즈 배현진도 입성 유료

    ... 정진석(충남 공주-부여-청양) 당선인. [뉴시스] 정진석 통합당 공주-부여-청양 당선인은 청와대 대변인 출신인 박수현 후보를 꺾었다. 민주당의 청와대 출신 후보들이 돌풍을 일으킨 상황에서 ... 수도권 참패의 와중에 통합당에는 위안이 되는 승리였다. MBC 기자를 거쳐 이명박 정부의 청와대 대변인을 지낸 그는 “정파도 기득권도 없는 정치 신인이며, 가진 것은 자유 민주주의 시장 경제에 ...
  • 판사 대결 석패한 나경원, 조국 수호자에 진 저격수 주광덕

    판사 대결 석패한 나경원, 조국 수호자에 진 저격수 주광덕 유료

    ... 당 안팎의 관측이다. 기대를 모았던 여야 후보들이 총선에서 모두 고배를 들었다. 사진은 박수현(충남 공주-부여-청양). [연합뉴스] 관련기사 6선 박병석 입법수장 0순위, 오세훈 꺾은 ... 민주당 후보는 정진석 통합당 당선인에게 석패했다. 2.2%포인트 차이다. 문재인 정부의 첫 청와대 대변인과 '여당 프리미엄'을 앞세웠지만 정진석 당선인을 막지는 못했다. 선거인 수가 가장 많은 ...
  • 한병도·신정훈 당선, 윤건영·정태호·이용선도 확실

    한병도·신정훈 당선, 윤건영·정태호·이용선도 확실 유료

    15일 치러진 21대 총선에서 후보로 나선 문재인 청와대 출신 인사는 모두 25명이다. 이날 오후 11시 기준으로 한병도 더불어민주당 후보(전 정무수석·익산을)과 신정훈 민주당 후보(전 ... 뛰겠다”고 밝혔다.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첫 지원유세로 고 후보를 지원했다. 문재인 청와대 초대 대변인이었던 박수현 민주당 후보도 공주-부여-청양에서 정진석 통합당 후보와 경합을 벌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