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바이오로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경심 '사라진 노트북'이 구속 결정타…조국 소환도 임박

    정경심 '사라진 노트북'이 구속 결정타…조국 소환도 임박 유료

    ... 접촉하고, 증거위조나 증거은닉을 교사하는 등 여러 정황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형사소송법의 구속사유로 주거 불명, 도망 및 증거인멸 우려 등이 꼽히는 것도 주효했다. 앞서 법원은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 분식회계 사건에서 증거인멸 관련 혐의로만 8명의 구속영장을 발부한 바 있다. 이날 검찰과 변호인단의 치열한 법리다툼은 6시간50분에 걸쳐 이어졌다. 정 교수 측은 “영장에 ...
  • 정경심 6시간50분 영장심사…양승태 5시간30분 기록 깼다

    정경심 6시간50분 영장심사…양승태 5시간30분 기록 깼다 유료

    ... 관계자는 “인사청문회와 수사 착수 전후로 주요 참고인들을 광범위하게 접촉하고 실체를 은폐하기 위해 증거 은닉 등을 교사한 정황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영장심사를 맡은 송 부장판사는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 분식회계 의혹과 관련해 삼성전자 김모 부사장 등 임원 4명을 증거인멸교사 혐의로 구속한 바 있다. 정 교수의 영장심사는 7시간 가까이 진행되면서 앞서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
  • 정경심 영장 판사는 송경호…윤 총경 구속, 월담 대학생 기각

    정경심 영장 판사는 송경호…윤 총경 구속, 월담 대학생 기각 유료

    ... 부분이 소명되고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다고 발부 이유를 설명했다. 윤 총경은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일하던 때 함께 근무한 이력이 있다. 지난 5월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증거인멸 의혹 사건과 관련해 청구된 세 명의 피의자 중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의 구속영장은 기각하고 김모 삼성전자 사업지원 TF 부사장과 박모 삼성전자 인사팀 부사장의 구속영장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