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문건

통합 검색 결과

인물

문건
(文建 / MOON,GUN)
출생년도 1947년
직업 교육인
프로필 더보기

뉴스

  • '계엄문건 USB' 속 조현천…주요 순간마다 수차례 등장

    '계엄문건 USB' 속 조현천…주요 순간마다 수차례 등장

    [앵커] 지난달엔 군사 법원이 계엄문건을 작성한 실무자에게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JTBC가 판결문을 입수해서 확인했습니다. 문서 조작 혐의가 무죄일 뿐 계엄문건을 작성한 게 문제가 없다는 건 아니었습니다. 오히려 핵심 증거인 계엄문건 USB에는 조 전 사령관이 수 차례 등장했습니다. 이지은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24일, 계엄문건 작성에 관여한 실무자들에 ...
  • '계엄문건' 실무진 진술조서…"조현천, 계엄령 세니까 위수령 먼저"

    '계엄문건' 실무진 진술조서…"조현천, 계엄령 세니까 위수령 먼저"

    [앵커] JTBC는 기무사가 촛불집회 당시에 작성한 계엄문건을 작년 7월에 입수해서 처음으로 보도해드렸습니다. 이후에 검찰 수사가 시작됐지만, 핵심 피의자인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이 미국에서 돌아오지 않아서 수사가 중단됐지요. 내일(13일)이면 1년이 되는데, 정작 조 전 사령관이 어떤 혐의를 받고 있는지 구체적으로 알려진 바가 없습니다. 저희 취재진이 문제의 ...
  • "김태우 사건, 정윤회 문건과 비슷···동생같은 억울함 없어야"

    "김태우 사건, 정윤회 문건과 비슷···동생같은 억울함 없어야"

    “4년 동안 동생의 명예회복을 위해 뛰어다녔지만, 아무것도 변한 것 없이 병만 얻었습니다.” 지난 2014년 '정윤회 문건' 유출자로 지목돼 억울함을 호소하며 목숨을 끊은 고 최경락(당시 45세) 경위의 친형 최낙기(58)씨는 25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한숨을 쉬었다. 그는 최근 벌어지고 있는 김태우 전 청와대 특별감찰반 수사관 사태에 대한 뉴스를 보며 ...
  • 정윤회 문건 vs 김태우 문건···첩보 파워, 임종석에 달렸다

    정윤회 문건 vs 김태우 문건···첩보 파워, 임종석에 달렸다

    박근혜 정부를 무너뜨린 단초가 됐던 2014년 '정윤회 문건'. 2014년 12월 10일. 국정개입 의혹의 핵심 당사자이고 박 대통령의 오랜 측근이었던 정윤회(가운데)씨가 10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으로 들어서고 있다.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과 가까운 우윤근 주 러시아 대사와 관련한 비위 의혹에 대한 2018년 '김태우 문건'. 우윤근 주러시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건 제보자가 대서특필 원한다며 언론에 건네"

    "문건 제보자가 대서특필 원한다며 언론에 건네" 유료

    황교안 법무부 장관(화면 왼쪽)이 15일 국회 본회의 긴급현안질문에서 '정윤회 동향' 문건과 관련한 박범계 새정치민주연합 의원(비선실세 국정농단 진상조사단장)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김형수 기자] 15일 국회 본회의 긴급현안질문에서 새정치민주연합 '비선실세 국정농단 진상조사단' 단장인 박범계 의원은 '청와대 문건 유출경위서'라는 문건을 공개했다. 제목은 ...
  • 문건 유출 핵심 고리 끊어져 … 검찰 곤혹

    문건 유출 핵심 고리 끊어져 … 검찰 곤혹 유료

    청와대 문건 유출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다 자살한 최모 경위의 친형 최낙기씨(왼쪽 셋째)가 14일 경기도 이천시 관고동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을 떠나며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이천병원에 안치됐던 최모 경위의 시신은 이날 오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 옮겨져 부검이 실시됐다. [이천=신인섭 기자] 마무리 수순에 접어들었던 검찰의 '정윤회 동향' 문건 유출 수사에 ...
  • 문건 서랍 열쇠는 박 경정 책상 밑 자석에 붙어 있었다

    문건 서랍 열쇠는 박 경정 책상 밑 자석에 붙어 있었다 유료

    청와대 내부 문건 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서울시내 모 경찰서 박모 경정이 1일 취재진을 뒤로하고 서울 하계동 자택으로 들어가고 있다. 박 경정은 이날 오전 경찰서에 출근해 휴가계를 냈다. [사진 서울신문] '정윤회 동향' 문건 등 청와대 내부 문건이 유출된 과정을 놓고 진실공방이 벌어지고 있다. 청와대 내부의 역학 관계에 따라 상반된 주장이 제기되면서 권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