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심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안 묻고 안 따지는' 무심사보험, 이것만은 따져라

    [머니투데이 신수영기자 imlac@] 별도의 건강심사 없이 가입할 수 있는 '무심사보험' 출시가 잇따르면서 소비자 관심도 커지고 있다. 무심사보험은 병력이나 나이 때문에 보험에 가입하기 어려웠던 고령자들도 쉽게 가입할 수 있도록 보험 문턱을 낮춘 사망보장 상품을 말한다. 보험가입은 간편하지만, 사망보험금이 소액인 등 일반적인 보장성보험과 보장내용 등이 다를 수 ...
  • 특허청 "의장 무심사 등록제도 정착단계"

    제 목 의장무심사등록제도 정착단계에 이르러 기 관 특허청 구 분 기타 첨부화일 - 직물지등 무심사전의 3배 규모로 출원증가 -o 직물지등 의장무심사 등록대상 품목의 출원과 등록이 무심사제도 운영전보다 크게 늘고 있다.o 특허청은 지난 98년 3월부터 유행성이 강하고 유통시장에서 제품의 수명이 짧은 직물지 등 일부품목의 의장을 신속히 심사처리함으로써 ...
  • 무심사보험 계약 40만건 넘어…"가입 전 꼼꼼히 살펴야"

    【서울=뉴시스】박기주 기자 = 고령자들도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는 무심사보험의 가입계약이 40만건을 넘어섰다. 5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 3월말 기준 라이나생명·AIA생명·KB생명·알리안츠생명·동부화재·AIG손보·ACE화재 등 7개사가 판매 중인 무심사보험의 계약건수는 40만1000건으로 나타났다. 무심사보험은 고령자 또는 질병이 있는 고객을 대상으로 판매하는 ...
  • '고대 해양문화 흔적' 흑산도 무심사지 현장 공개

    '고대 해양문화 흔적' 흑산도 무심사지 현장 공개

    통일신라~고려시대 한·중·일 교역 기항지 【무안=뉴시스】맹대환 기자 = 통일신라부터 고려시대까지 한·중·일 교역 기항지였던 전남 신안 흑산도에서 고대 해양문화 흔적이 남아 있는 무심사지 사찰터 발굴현장을 공개한다. 전남문화예술재단 문화재연구소는 오는 7일 오전 11시 신안 흑산면 진리 무심사지에서 발굴조사 관련 자문회의와 현장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민주당, 원 구성 이어 국회 운영 룰까지 단독으로 고친다

    민주당, 원 구성 이어 국회 운영 룰까지 단독으로 고친다 유료

    ... 예정”이라며 “해당 기구를 국회사무처에 둘지, 입법조사처에 둘지는 추후 논의를 통해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예산소위, 10개 부처 감액심사도 4시간 만에 끝…정의당 “졸속 넘어 무심사 통과” 그 밖에도 ▶매달 임시회 개최를 통한 상시 국회 운영 ▶매달 2회 본회의 개의 ▶매달 4회 상임위·법안소위 개최 ▶회의 불출석 의원 페널티 부여 등의 내용도 담겨 있다. 여름·겨울 ...
  • 예산소위, 10개 부처 감액심사도 4시간 만에 끝…정의당 “졸속 넘어 무심사 통과” 유료

    ... 신뢰를 저버렸다”고 적었다. 정의당도 이날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종합질의 하루를 포함해 불과 3일 만에 무려 35조3000억원 규모의 추경안을 심사해 의결한다는 것은 졸속심사를 넘어 '무심사 통과'나 다름없다”고 비판했다. 이에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는 “조변석개하는 미래통합당 때문에 추경 심사를 더 이상 늦출 수가 없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단호한 입장을 보였다. 오현석 기자 ...
  • [서명수의 노후준비 5년 설계] 질병·나이 '묻지마' 보험 상품이 있다고?

    [서명수의 노후준비 5년 설계] 질병·나이 '묻지마' 보험 상품이 있다고? 유료

    ... 등이다. 일부는 중증 치매, 인공관절 치환수술, 청각장애 등 노인성 질병에 대한 진단금을 추가로 보장하기도 한다. 이런 질환에 대한 가입 심사를 대폭 완화해주는데, 고혈압과 당뇨병 환자의 경우 무심사로 가입이 가능하다. 다만 유병자 보험은 일반 보험보다 보험료가 훨씬 비싸다. 가입자 부담 비율도 30%가 더 높다. 그러나 비싼만큼 제 값을 한다.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의료비를 계속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