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료급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포스트 코로나 시대 위기에서 희망으로] 한부모 여성가장 지원, 쪽방촌 무료급식 … 사회 약자에 '도움의 손길'

    [포스트 코로나 시대 위기에서 희망으로] 한부모 여성가장 지원, 쪽방촌 무료급식 … 사회 약자에 '도움의 손길' 유료

    열매나눔재단 사업팀 홍혜진 과장(오른쪽)이 지난 9일 서울 강서구의 한부모 여성가장 가게를 방문해 상담하고 있다.[사진 열매나눔재단] “수강생은 점점 줄어드는데 월세 날짜는 꼬박꼬박 다가오고, 마음이 너무 힘들어요.” 열매나눔재단의 '한부모 여성가장창업지원사업'을 통해 작은 미술교습소를 운영하는 김희연(30대·가명)씨가 지난 3월 전한 말이다. 신종 ...
  • 코로나 무료급식 200만끼, 대재난 때마다 '밥 짓는 영웅'

    코로나 무료급식 200만끼, 대재난 때마다 '밥 짓는 영웅' 유료

    '코로나 영웅 25인'에 선정된 호세 안드레스가 지난달말 미국 워싱턴에서 월드 센트럴 키친 팀과 함께 식사를 전달하기 전 방역용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긴급 식사 구호단체 '월드 센트럴 키친'의 설립자인 셰프 호세 안드레스(50)가 미국 포천지 5월호가 선정한 '코로나 영웅 25인'에 선정됐다. 각종 재난 구호로 지난해 노벨평화상 후...
  • 배 곯는 청춘들, 새벽 무료급식소에 100명 가까이 줄선다

    배 곯는 청춘들, 새벽 무료급식소에 100명 가까이 줄선다 유료

    서울 종암동 성복중앙교회 식당에 무료급식을 먹은 학생들이 적어둔 감사 인사. '참위로를 얻습니다“ '집밥이 그리웠어요“라고 적혀 있다. 이 교회는 4년 전부터 청년들을 위한 아침 무료급식인 '새벽만나'를 시작했다. 편광현 기자 “편의점 기프티콘을 휴대전화 요금으로 청구해 일단 끼니를 때워요.” 대학생 A씨(23). “아침 1000원 학식(학교 식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