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더위쉼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코로나에 폭염 덮친 쪽방촌 “무더위쉼터도 닫아 앞이 깜깜”

    코로나에 폭염 덮친 쪽방촌 “무더위쉼터도 닫아 앞이 깜깜” 유료

    18일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에 있는 쪽방촌. 더위를 식히려는 듯 한집의 문이 열려있다. 채혜선 기자 18일 오전 경기도 수원 평동 쪽방촌에 사는 일용직 A씨(62)의 집. 덮개를 잃고 날개에 먼지가 쌓여있는 선풍기가 소리를 내며 돌아가고 있었다. A씨는 여름이면 방이 내뿜는 열기를 식히기 위해 문을 활짝 열어두고 지낸다. A씨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 누각·정자 무더위 싹 가시는 쉼터로 각광 유료

    무더위와 가뭄에 지친 농심(農心).이럴 때면 조상들은 경관이 좋은 계곡에 세워진 누각과 정자를 찾았다.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더위를 씻고 오순도순 정담을 나누다보면 피로가 싹 가신다. 경남 거창지역에는 누각과 정자가 수백개나 남아있다.연극무대와 문화학습 공간으로도 활용된다. 물고기들의 움직임까지 볼 수 있는 맑은 계곡이 한눈에 들어오는 경사진 바위 위에 미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