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명재권 판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삼성 반도체공장 정전 피해…완전복구 2~3일 걸려

    삼성 반도체공장 정전 피해…완전복구 2~3일 걸려

    ... 부시장 구속영장 기각…법원 "소명 부족" 법원이 지난 2018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청와대 관계자에게 김기현 전 울산시장 관련 의혹을 제보한 송병기 울산 부시장의 구속영장을 기각했습니다. 명재권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사건 당시 피의자의 공무원 신분 보유 여부와 다른 혐의자와의 공모관계 소명 정도를 고려하면 구속의 필요성이 설명됐다고 보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검찰은 송 ...
  • '선거 개입 의혹' 송병기 영장 기각…검찰 "납득 어려워"

    '선거 개입 의혹' 송병기 영장 기각…검찰 "납득 어려워"

    ... 청구했습니다. 영장실질심사에서도 송 부시장의 업무수첩 내용대로 지방선거가 기획됐으며 증거인멸 가능성도 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지만 법원의 판단은 달랐습니다. 서울 중앙지법 명재권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사건의 성격과 사건 당시 공무원 신분 보유 여부 등을 고려할 때 구속 필요성이 충분치 않다"며 영장을 기각했습니다. 검찰은 즉각 반발했습니다.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
  • 송병기 일단 구속은 면했다···청와대 향한 검찰 수사 제동

    송병기 일단 구속은 면했다···청와대 향한 검찰 수사 제동

    ... 제보한 의혹을 받는 송병기(57) 울산시 경제부시장이 구속 위기를 일단 넘겼다. 서울중앙지법 명재권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31일 11시 53분쯤 “현 단계에서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이 충분히 ... 소명 정도, 다른 주요 관련자에 대한 수사진행 경과 등을 고려했다”고 전했다. 앞서 명 부장판사는 지난 10월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52)씨에 대한 영장을 기각해 논란이 ...
  • [단독] 송병기와 檢 '박근혜 판결문' 두고 격하게 다퉜다

    [단독] 송병기와 檢 '박근혜 판결문' 두고 격하게 다퉜다

    ... 서초구 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판사님, 박근혜 전 대통령 판결문을 보시면 송병기 부시장은 무죄입니다."(변호인) "판결문 어디에 ... 부시장이 민간인일지라도 죄명을 기준으로 공소시효는 10년"이라 주장했다. 영장심사를 맡은 명재권 영장전담판사는 송 부시장에게 선거 전 청와대 관계자와 접촉했는지, 검찰이 확보한 송 부시장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종합IS] "Mnet 공신→구속" 김용범·안준영, '국프'에 잡힌 스타PD

    [종합IS] "Mnet 공신→구속" 김용범·안준영, '국프'에 잡힌 스타PD 유료

    ... 전성기를 이끈 김용범CP(45)와 안준영PD(40)는 지난 5일 '프로듀스' 시리즈의 파이널 투표를 조작한 혐의(사기·업무방해) 등으로 구속 수사를 받게 됐다. 서울중앙지법 명재권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범죄 혐의 상당 부분이 소명되고, 피의자 지위와 현재까지 수사 경과 등에 비춰 구속 사유와 필요성·상당성이 인정된다"며 영장 발부 이유를 들었다. 다른 제작진 1명과 ...
  • 조국 휴대폰·계좌영장 또 기각…보수단체, 판사 직권남용 고발 유료

    ...·27기)·임민성(48·27기)·송경호(49·28기) 영장전담 부장판사가 있다. 영장전담 판사 결정 방식은 컴퓨터를 이용한 무작위 배당이다. 다만 서울중앙지법은 영장전담판사 4명이 2인 ... 맡는다. 검찰이 이번 주 조 전 장관에 대한 휴대전화와 계좌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청구했다면 명재권·송경호 부장판사 중 한 명이 기각했을 가능성이 있다. 2004년 서울중앙지법에서 영장전담 ...
  • “영장판사 신상털이, 국감출석 요구는 재판독립 저해 위험” 유료

    대법원이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 일가의 검찰 수사 영장심사를 맡은 서울중앙지법 판사들에 대한 네티즌의 신상털이와 인신공격에 “재판의 독립을 저해할 위험이 있는 행위로 적절하지 않다”는 ... 털리며 인신공격을 받고 있다. 지난 9일 조 전 장관의 동생 조모씨의 구속영장을 기각한 명재권 부장판사는 우측 진영에서, 24일 조 전 장관의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의 구속영장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