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메릴랜드 주지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제가 원숭이띠에요" '한국사위' 호건 메릴랜드주지사 설날축하연

    "제가 원숭이띠에요" '한국사위' 호건 메릴랜드주지사 설날축하연

    ... 원숭이띠랍니다. 올해는 저의 해지요." 왁자한 웃음소리가 터져 나왔다. 설날 기념 축하연이 열린 5일 메릴랜드 주지사 관저인 애나폴리스의 가번먼트 하우스. '한국사위'로 널리 알려진 래리 호건(60) 메릴랜드 ... 함께 행사장 앞에서 일일이 하객들을 맞으며 새해 인사를 나누었다. 이날 행사엔 우벤 스미스 메릴랜드주 국무장관과 지미 리 소수계 장관, 중국계 수잔 리 주 상원의원, 월레스 로우 메릴랜드대 총장, ...
  • 메릴랜드주지사 취임식 美국가, 韓성악가가 부른다

    메릴랜드주지사 취임식 美국가, 韓성악가가 부른다

    호건 주지사 한인부인 등 취임식 참석 눈길 【뉴욕=뉴시스】노창현 특파원 = 미국의 메릴랜드 주지사 취임식에서 한인 성악가가 미국 국가를 부르기로 해 화제가 되고 있다. 8일 워싱턴한국일보에 따르면 오는 21일 애나폴리스의 주 의사당 앞 야외무대에서 열리는 래리 호건 주지사 취임식에서 베이스 바리톤 이광규씨가 미국 국가를 부를 예정이다. 이씨는 “얼마 전 주지사 취임식에서 국가를 ...
  • '나주사람 오셨소~' 조환익 사장 환대속 MOU

    '나주사람 오셨소~' 조환익 사장 환대속 MOU

    ... 포괄적 협력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한국전력이 18일 밝혔다. 이번 MOU로 한전과 메릴랜드주는 앞으로 스마트그리드, 스마트시티, AMI(지능형계량인프라), ESS(전기저장장치), EV(전기차) ... 한국계 이민자로 한전이 본사를 이전한 전남 나주 출신이다. 호건 부인과 결혼한 래리 호건 메릴랜드주지사는 대표적 친한파로 분류된다. 호건 부인은 이날 암 치료를 마치고 업무에 복귀한 호건 주지사를 ...
  • 美메릴랜드주지사 관저에 김치냉장고…주지사 부인 김유미씨와 주방장

    메릴랜드주지사 관저에 김치냉장고…주지사 부인 김유미씨와 주방장

    【뉴욕=뉴시스】노창현 특파원 = 래리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가 관저에 김치냉장고를 들여놓아 눈길을 끌고 있다. 래리 호건 주지사 사무실은 3일 “주지사 관저에 김치냉장고를 처음 들여놓았다”며 “한국계 부인 김유미씨가 지난달 31일 매운 닭가슴살과 아스파라거스 볶음, 흰 쌀밥, 김치 등 한국 스타일이 섞인 요리로 관저 사람들을 매료시켰다”고 밝혔다. 민주당 텃밭인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메릴랜드주 여성판사 한인 임명 유료

    미국 볼티모어시에서 검사로 활약해 온 한인 여성 지니 홍(한국명 홍진경·36)이 메릴랜드주 사상 아시아계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주 판사에 임명됐다. 글렌데닝 메릴랜드주지사는 지난 17일(현지시간) ... 할리 와인스타인 검사 등 두 사람을 볼티모어시 지방법원 판사로 임명한다고 밝혔다. 글렌데닝 주지사는 "지금까지 주 검사로서 볼티모어 시민들을 위해 탁월한 업적을 쌓았고 헌신적으로 봉사한 점을 ...
  • [사진] 워싱턴 대한제국 공사관 개관식 김종진 청장·박보균 대기자 등 참석

    [사진] 워싱턴 대한제국 공사관 개관식 김종진 청장·박보균 대기자 등 참석 유료

    ... 올린 뒤 한미역사박물관 형태로 우리 역사에 다시 진입했다. 행사엔 정부 대표, 공사관 재매입 유공자, 조선 외교관들 후손, 교민대표 등이 테이프 커팅을 했다. 앞줄 왼쪽부터 유미 호건(메릴랜드주지사 부인), 박혜선(박정양 공사 손녀), 김종규(문화유산국민신탁 이사장), 박보균(중앙일보 대기자), 이해경(고종황제 손녀), 김종진(문화재청장), 정혜숙(워싱턴시 부시장), 오수동(국외소재문화재재단 ...
  • [간추린 뉴스] 미 메릴랜드주에 '한국로' 표지판 설치 유료

    미국 메릴랜드주 엘리컷시티의 지방 간선도로 중 1㎞ 구간에 오는 20일 한국로(Korean Way) 표지판이 설치된다 . 한국계 부인을 둔 래리 호건 메릴랜드주지사가 적극적인 입장을 밝히면서 이 주에선 처음으로 특정 국가의 이름을 딴 도로가 생기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