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맥주업계 판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우지·페놀사건/시장점유율 희비 엇갈려 유료

    ... 제품도 안팔린다. 우지라면파동(89년 11월)과 페놀유출사고(91년 3월) 이후 국내 라면업계맥주업계판도가 바뀌고 있다. 두산전자의 페놀유출사고이후 페놀과는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 ... 우지파동이후 우지가 정말 인체에 해로운 것이냐에 대해 많은 의문이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라면업계에서도 적잖은 판도변화가 일어났다. 우지파동으로 가장 큰 피해를 본 삼양식품의 경우 88년 1천30억원의 ...
  • [중앙일보 선정 99히트상품] 장수상품 3선 유료

    ... 애니콜은 올 3분기동안 2백40만대를 팔아 전체 시장의 51%를 점유한 것으로 업계에서 추산하고 있다. 하이트맥주는 지난 93년 국내 최초의 비열처리 맥주로 만들어져 주류업계판도를 바꿔놓은 대표적인 히트상품이다. 올들어서는 '순수 캠페인' 광고로 업계 1위로서의 브랜드 이미지 광고에 주력하고 있다. 요즘도 월평균 1천1백46억원어치가 팔릴 정도로 인기를 유지하고 ...
  • '고신영달' OB vs '글로벌' 하이트

    '고신영달' OB vs '글로벌' 하이트 유료

    관록일까, 패기일까. 국내 주류업계가 올 한 해 맥주시장 판도를 결정할 두 얼굴에 이목을 집중하고 있다. 주인공은 OB맥주 대표이사인 장인수(59) 사장과 하이트진로의 박태영(36) 전무. 한쪽은 주류 영업에서만 30년 넘게 뼈가 굵은 반면 다른 한쪽은 업계 입문 3년차에 지나지 않는다. 특히 장 사장은 진로 상무를 거쳐 하이트진로 자회사인 하이트주조의 대표이사까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