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마약사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건:텔링] 쌍둥이 아빠가 보낸 아이 감기약, 뜯어보니 '신의 눈물' 마약

    [사건:텔링] 쌍둥이 아빠가 보낸 아이 감기약, 뜯어보니 '신의 눈물' 마약 유료

    #1월 18일,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 마약수사2팀 사무실. “띠리링~ 띠리링~.” 오후 8시쯤이었다. 주머니 속 휴대전화가 요란하게 울렸다. 정보원 K였다. “형사님, 이상한 물건이 퀵서비스로 계속 배달된다고 해서요. 손가락 세 마디 정도 크기인데 종이로 포장돼 투명테이프로 꽁꽁 싸여 있더라고요. 보내는 사람은 매번 '아이 감기약'이라고 했다는데 받는...
  • [사건 파일] '마약과자' 밀반입 외국인 구속 유료

    수원지검 안산지청 형사2부는 23일 아편 성분이 들어 있는 마약과자인 일명 '쉬레'를 밀반입, 판매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레자(28.이란) 등 외국인 3명을 구속했다. 검찰은 또 이들로부터 마약과자를 구입, 복용한 트가(26.여.러시아) 등 외국인 무용수 2명과 알선책 본다(28.여.러시아).바이아(27.카자흐스탄) 등 4명을 같은 혐의로 구속했다....
  • [사건 파일] '여성 포섭'마약 두목 송환 추진 유료

    서울지검 마약수사부는 한국 여성들을 유인해 마약을 운반시킨 나이지리아인 국제마약조직 총책 F(36)가 지난달 21일 독일에서 붙잡혀 국내 송환 절차를 밟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서울을 거점으로 마약 조직을 운영해 온 그를 독일 사법당국과 공조해 프랑크푸르트 공항에서 검거했다"면서 "한국이 활동 무대이고 종범이 이미 국내 검찰에 의해 처벌받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