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롯데 자이언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다른 듯 닮은 뉴욕 메츠와 롯데 자이언츠의 2019시즌

    다른 듯 닮은 뉴욕 메츠와 롯데 자이언츠의 2019시즌 유료

    AP=연합뉴스 제공 총체적 난국. 롯데에 가장 어울리는 표현이다. 메이저리그에서도 비슷한 상황에 놓인 팀이 있어 눈길을 끈다. 내셔널리그 동부 지구 뉴욕 메츠다. 롯데는 전반기 최종전이 하루 지난 18일에 감독과 단장이 동반 사퇴했다. 144경기 체제 도입 이후 처음으로 최하위로 떨어진 채 전반기를 마쳤다. 과정은 결과보다 더 처참하다. 폭투 · 실...
  • '부산롯데자이언츠파크'는 왜 사라졌나?

    '부산롯데자이언츠파크'는 왜 사라졌나? 유료

    롯데의 사직구장 '100억원 투자 계획'이 대폭 축소됐다. 왜 이렇게 됐을까. 롯데는 올해 7~8월부터 사직구장 개보수 문제를 놓고 부산시와 협상을 벌였다. 시급한 문제는 지난해 8월 단전으로 서스펜디드 게임 사태가 빚어진 노후 조명탑이었다. 부산시는 교체에 필요한 20억원 예산 편성이 힘들다는 입장이었다. 이 과정에서 부산시 측에선 “구단이 조명탑 교체...
  • [최민규의 친뮤직] 롯데 자이언츠, 사람에 대한 예의가 모자란다

    [최민규의 친뮤직] 롯데 자이언츠, 사람에 대한 예의가 모자란다 유료

    롯데 황재균은 최근 구단에 '결례'를 했다. 올해 메이저리그 스카우트들의 관심을 받은 그는 구단에 포스팅(비공개 경쟁 입찰) 참가 의사를 밝혔다. 그런데 방법이 좋지 않았다. SNS 서비스인 카카오톡 문자로 보냈다. 문자 내용 중에 “내일 직접 찾아뵙겠다”는 내용이 있긴 했다. 롯데 프런트에선 섭섭함을 나타냈다. 그런데, 롯데의 최근과 지난 일처리를 보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