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런던 상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만2000명 참사 그 후…런던 스모그와 전쟁 60년 걸렸다

    1만2000명 참사 그 후…런던 스모그와 전쟁 60년 걸렸다 유료

    1952년 런던에서 발생한 대형 스모그로 인해 1만2000명 가량이 숨졌다. [위키피디아] 서울 등 수도권과 충청권 등에 고농도 미세먼지가 발생하게 만든 주 원인은 중국이다. 중국의 ... 경유와 전기를 동시에 쓰는 하이브리드 버스가 2600대가량인데, 총 버스의 30%에 달한다. 런던상징인 블랙캡 택시의 신형 전기차 모델. [김성탁 특파원] 대중교통 수단을 친환경 차로 ...
  • [World@now] 런던 명물 블랙캡 퇴출 위기

    [World@now] 런던 명물 블랙캡 퇴출 위기 유료

    '런던탑과 하이드 파크, 보비(경찰), 블랙캡(택시)…'. 런던을 소개하는 안내책자 첫 페이지에 등장하는 런던의 명물들이다. 그중에서도 전 세계에 하나밖에 없는 디자인의 택시 '블랙캡'은 ... 그러나 블랙캡의 퇴장 가능성에 대해 향수 어린 반대도 만만치 않다. 100년 넘게 지켜온 런던의 '문화 유산'을 버릴 수 없다는 것이다. 데이비드 제이미슨 교통장관도 “블랙캡은 런던상징”이라고 ...
  •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영국 시민권 땄는데 … 언제 네 나라로 가냐 대놓고 묻네요”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영국 시민권 땄는데 … 언제 네 나라로 가냐 대놓고 묻네요” 유료

    브렉시트가 가져올 변화를 두고 런던에선 낙관과 우려가 교차한다. 빨간 2층버스를 타는 다양한 국적의 사람들. [런던=김성탁 특파원] “오빠, 서랍장 위에 내 카드 있을 텐데 좀 찾아봐 ... 거리에서 한국어가 들렸다. 젊은 한국 여성 관광객이 휴대전화로 통화 중이었다. 인근 정류장에서 런던상징인 빨간 이층버스를 기다리는 이들의 피부색은 다양했다. 동남아시아 출신 아시아인과 흑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