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러스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슈추적] 러스트 벨트·핑크 웨이브가 오늘 미국 중간선거 가른다

    [이슈추적] 러스트 벨트·핑크 웨이브가 오늘 미국 중간선거 가른다 유료

    미국 테네시주에서 연설을 하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6일(현지시간) 실시되는 미국 중간선거가 '상공하민'(상원은 공화, 하원은 민주)의 양상을 보이는 가운데 지난 대선과 달리 이번 선거에서 드러나고 있는 몇몇 변화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 변화의 큰 흐름이 오는 2020년 미 대선의 승패를 결정지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 [사설] '러스트벨트' 구조조정은 고통스럽지만 피할 수 없어 유료

    수출을 견인하면서 대규모 일자리를 제공해 온 해안 도시 6곳이 고용위기지역으로 전락했다. 경쟁력을 잃은 기업들이 줄줄이 공장 문을 닫으면서 정부가 재정을 투입해 충격을 완화하고 나선 것이다. 정부는 어제 국무회의를 열고 3조9000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마련해 이들 6개 지역과 특별고용지원업종에 4499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된 ...
  • 트럼프 콘크리트 지지율 뒤엔 러스트벨트 백인 노동자 있다

    트럼프 콘크리트 지지율 뒤엔 러스트벨트 백인 노동자 있다 유료

    도널드 트럼프. [EPA=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지율이 40% 선을 오르내리고 있다. 해외에선 아무리 욕을 먹어도 30%대 중후반은 트럼프 대통령 지지율의 마지노선 역할을 한다. '콘크리트 지지층'으로 꼽히는 백인 노동자 덕분이다. 특히 펜실베이니아주를 비롯한 중부 철강·자동차 산업지(地) 노동자들은 여전히 트럼프 대통령에게 열광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