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페트병 '휙휙' 비닐 '삭삭'?…“따로 버리면 골라낼 필요없어”

    페트병 '휙휙' 비닐 '삭삭'?…“따로 버리면 골라낼 필요없어” 유료

    ... 단독주택은 좀 더 복잡할 듯하다”고 말했다. 서울시 역시 시행 초기 2~3주는 혼란이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2017년부터 쓰레기 요일별 배출제를 시행한 제주도의 경우 2016년말 53.4% 재활용 쓰레기의 재활용률은 지난해 11월말 60.9%로 높아졌다. [서울시] 배재근 서울과학기술대 환경공학과 교수는 “단독주택·상가에서 폐비닐을 따로 배출하는 것만으로도 재활용률을 높일 수 있을 ...
  • '24시간 최선' 등번호 24번 코비…코트의 악바리 스러지다

    '24시간 최선' 등번호 24번 코비…코트의 악바리 스러지다 유료

    ... 2006년부터 10년간 달고 뛴 등번호를 의미했다. 이날 잠실에서 열린 프로농구 인삼공사-SK전에서도 양팀이 각각 24초와 8초를 흘려보냈는데, '8번'은 브라이언트가 1996년부터 10년간 달았 등번호다. 브라이언트가 탑승한 헬기는 형체를 알 수 없을 만큼 부서졌다. 아직 정확한 원인은 알려지지 않은 가운데 당시 안개가 꼈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연합뉴스] 브라이언트는 현지시간 ...
  • [신년 인터뷰] '인어공주'의 꿈, "수영하면 '김서영'도 있단 걸 알리고 싶다"

    [신년 인터뷰] '인어공주'의 꿈, "수영하면 '김서영'도 있단 걸 알리고 싶다" 유료

    ... 터덜터덜 걸어온 김서영의 표정은 밝았다. "2016 리우 올림픽이 끝나고 앞으로 4년이라는 시간이 주어졌으니 그 동안 제대로 준비해보고 싶단 생각을 했다"고 말문을 연 김서영은 "올해는 그 길었 4년의 준비 과정에서 마지막 단계다. 후회 없는 한 해를 만들고 싶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다"고 2020년, 올림픽이 열리는 해를 맞은 소감을 전했다. ◇'시행착오' 2019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