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식의 야구노트] 미·일 야구가 못한 걸 한국은 할 수 있다

    [김식의 야구노트] 미·일 야구가 못한 걸 한국은 할 수 있다 유료

    ... 달 전까지는 한국 상황이 최악이었다. 이달 초 해외 캠프를 마치고 귀국할 당시만 해도 외국인 선수는 안전하다고 여긴 자국(미국·호주·캐나다 등)으로 돌아갔다. 그러나 야구에서 자주 봤 것처럼, 방역 상황은 금세 역전됐다. 지난주부터 한국 확진자 수가 매일 100명 안팎으로 줄어든 반면, 미국과 유럽·일본의 확산세는 무서울 정도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3일 실행위원회(단장 ...
  • [view] 코로나가 '라이프스타일·의료·교육·국제관계' 다 바꾼다

    [view] 코로나가 '라이프스타일·의료·교육·국제관계' 다 바꾼다 유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세상을 바꾸고 있다. '사회적 거리 두기'에 나선 지구촌은 지금 가정, 일터, 사회, 국제 등 전 단계에서 변화를 체험하고 있다. 예상하지 못했 강제 격리 속에 사회의 최소 단계인 가정이 더욱 중요해졌고, 세계화는 '코로나 장벽' 속에 힘을 잃고 있다. 과거 사회적 덕목이 어울리기 대신 일상생활과 일터에선 '원거리 시대'가 ...
  • [김식의 야구노트] 미·일 야구가 못한 걸 한국은 할 수 있다

    [김식의 야구노트] 미·일 야구가 못한 걸 한국은 할 수 있다 유료

    ... 달 전까지는 한국 상황이 최악이었다. 이달 초 해외 캠프를 마치고 귀국할 당시만 해도 외국인 선수는 안전하다고 여긴 자국(미국·호주·캐나다 등)으로 돌아갔다. 그러나 야구에서 자주 봤 것처럼, 방역 상황은 금세 역전됐다. 지난주부터 한국 확진자 수가 매일 100명 안팎으로 줄어든 반면, 미국과 유럽·일본의 확산세는 무서울 정도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3일 실행위원회(단장 ...